전국경제인연합회 Logo
2016-02-04 10:43
전경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초청…30대 그룹 간담회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04일 -- 주형환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4일(목) 전국경제인연합회를 방문하여 30대그룹 사장단과 첫 간담회를 개최했다.

산업부장관과 30대그룹 사장단 간담회는 `14년 1월 이후, 약 2년 만에 개최에 개최된 것이다.

주 장관은 모두발언을 통해 “민간의 과감한 투자가 조기에 성과로 나타나는데 모든 정책역량을 집중하겠다”며, 과감한 규제개혁과 적극적 지원의지를 강조했다.

주 장관은 산업부가 앞장서서 기업의 투자애로는 끝까지 해결토록 노력했다고 밝히며 아울러 수출 활력 회복, 투자 확대 및 사업재편에 30대 그룹의 선도적인 역할을 당부했다. 주 장관은 앞으로 30대 그룹과는 반기별, 주요 투자기업들과는 매월 간담회를 개최하여 기업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할 계획이다.

한편 전경련은 2월 말 경 개최 예정인 산업부 장관 주재 주요 투자기업 간담회 계기에 ‘16년 30대그룹 투자계획을 발표 예정이다.

이승철 전경련 부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시장수요 확대정책만으로 근본적 체질개선과 성장잠재력 확보에 한계가 있다”고 말하며, 과감한 규제개혁과 창조경제 활성화를 요청했다.

참석자들은 산업경쟁력 강화와 수출활력 회복을 위한 해법 마련에 대해 활발히 토론하였으며, 민관이 합심하여 현 상황 타개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아울러 참석자들은 에너지 분야에서 전력 소매판매 확대 허용, 에너지 신산업 시장 확대 지원 등을 건의했으며 산업 분야에서 아시아 인프라 투자은행(AIIB) 활용 확대, 이란시장 진출 지원과 스마트 가전의 소비전력 기준 완화 등을 요청했고 주 장관은 기업 건의에 대해 적극적인 수용·검토 의사 표명했다.

산업부는 전기사업법 개정을 통해 전력시장 경쟁 및 참여 확대를 추진하는 한편, 법률시행 전에도 고시개정을 통해 시범사업 진행하기로 했으며 또한 현재 공공기관에 대해 에너지 저장장치(ESS) 설치를 권고 중이며 중장기적으로 의무화 방안 검토, ESS 맞춤형 요금제 홍보를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스마트 가전 등 사물인터넷(IoT) 전자제품에 대해서는 에너지 소비전력(네트워크 대기전력) 기준 적용 제외하기로 했으며 이어 이란시장 진출을 위한 다각적 지원과 함께, 아시아 투자 인프라은행(AIIB) 등과의 공동사업 발굴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 언론 연락처
  • 전국경제인연합회
    산업정책팀
    한형빈 선임연구원
    02-3771-0396
전국경제인연합회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전국경제인연합회
산업정책팀
한형빈 선임연구원
02-3771-0396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기업 경영  정책/정부  정부  행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