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CE신용평가 Logo
2016-02-04 18:26
NICE신용평가, LG상사 장기신용등급의 하향검토 등급감시대상 등재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04일 -- NICE신용평가가 4일 ㈜LG상사(이하 ‘회사’)의 장기신용등급을 AA-로 유지하되 하향검토 등급감시대상에 등재했다.

이는 아래와 같은 사항을 감안한 것이다.

3일 발표된 연결재무제표 기준 영업(잠정)실적 공시에 따르면, 회사는 2015년 연간 2,171억원의 당기순손실을 기록하였으며(2015년 4분기 기준 당기순손실 2,372억원), 이는 산업재 및 물류부문의 실적개선에도 불구하고 석유, 비철 등 원자재부문 시황 악화에 따른 손실인식이 주요인인 것으로 파악된다.

회사는 오만8광구, 칠레 Geopark 등 원유, 가스, 석탄 등의 자원개발사업에 투자하였으며, 2015년 9월 말 기준 주요 자원개발프로젝트 관련 자산규모는 약 7,300억원이다(대여금 제외). 이러한 가운데 2014년 중반 100USD/B을 상회하던 유가(Dubai유 기준)가 2015년 12월 평균 35USD/B 수준으로 하락하는 등 원유를 중심으로 전반적인 원자재 가격이 약세를 보임에 따라, 관련 무형자산 및 지분의 평가손실 인식의 영향으로 당기순손실을 기록한 것으로 판단된다.

이를 고려할 때 자원개발 투자금 회수가능성 및 전반적인 재무구조 저하가능성에 대한 점검이 필요한 것으로 판단되며, 이에 NICE신용평가는 회사의 장기신용등급을 하향검토(↓) 등급감시대상에 등재하였다.

다만 일부 장기공급계약이 체결된 해외자원개발 프로젝트의 경우 원자재 시황과 무관하게 안정적인 수익창출이 지속될 전망이며, 범한판토스 및 하이로지스틱스 인수, 투르크메니스탄 가스처리 플랜트사업 진행 등으로 자원개발 이외 사업의 실적보완 가능성도 존재하는 상황이다.

NICE신용평가는 향후 개별 자원개발 프로젝트의 수익창출력 및 자산가치 변동 정도, 금번 자산가치 하락이 회사의 재무구조에 미치는 영향 등에 대한 상세한 분석을 진행할 예정이며, 산업재 및 물류 사업의 실적향상 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등급결정에 반영할 계획이다.

보다 상세한 분석내용은 아래 Market Comment http://www.nicerating.com/research/researchAll.do과 모바일 http://m.nicerating.com/research/researchAll.do 에서 볼 수 있다.

NICE신용평가 소개
NICE신용평가는 1986년 9월 한국신용정보로 설립된 이래 국내 금융 및 자본시장에서 가장 신뢰받고 영향력 있는 신용평가사로 새롭게 도약하고 있다. 현재 일반기업 및 금융회사 신용평가, SF신용평가, 사업성평가, 가치평가, 정부신용평가 등의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 언론 연락처
  • NICE신용평가
    투자자서비스실
    이경중 수석
    02-2014-6318
    Email 보내기
NICE신용평가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NICE신용평가
투자자서비스실
이경중 수석
02-2014-6318
Email 보내기

NICE신용평가가 LG상사 장기신용등급의 하향검토 등급감시대상으로 등재했다. (사진제공: NICE신용평가)
NICE신용평가가 LG상사 장기신용등급의 하향검토 등급감시대상으로 등재했다.
(사진제공: NICE신용평가)
300x66
480x106
918x202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무역  금융  자산관리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