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코리아 Logo
2016-02-05 09:02
대학생이 꼽은 명절에 듣기 싫은 말 1위 “언제 취업할래”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05일 -- 대학생들은 명절에 가장 듣기 싫은 말로 ‘언제 취업할래?’를 꼽았다. 특히 대학생 65%는 ‘명절에 만난 친척들의 안부 인사에 맘 상한 적이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과 함께 대학생 1,478명에게 ‘설날 계획’을 묻는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발표했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의 공동 조사결과에 따르면 설 명절을 기대하고 기다리는 대학생은 5명 중 1명에 불과했다. 설날이 기다려지느냐는 잡코리아의 질문에 응답자의 절반에 가까운 48.4%가 ‘그저 그렇다’고 답했다. ‘반갑고 기다려진다’는 응답은 18.7%에 불과했으며, 이의 약 2배에 가까운 32.9%가 ‘설날이 부담스럽고 기다려지지 않는다’고 답했다.

대학생들이 명절을 부담스러워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1위는 ‘아직 번듯하지 못한 내 처지 때문에(23.0%)’가 차지했다. 이어 ‘교통비 및 선물 등 설 경비에 대한 부담(21.4%)’과 ‘친지의 안부·잔소리를 들을 생각에(19.5%)’가 각각 명절을 부담스럽게 만드는 이유 2, 3위에 꼽혔다. 그밖에 ‘취업 및 학점에 대한 부담(9.1%)’, ‘명절 음식준비 등 일할 생각에(9.0%)’, ‘무료하고 할 일 없는 긴 시간 때문에(3.9%)’ 등의 응답이 뒤를 이었다.

명절에 친척들이 만나는 자리에 참석할 것인지를 묻는 질문에도 대학생의 37.1%가 ‘참석하지 않을 것’이라고 답했다. 명절 친척모임에 불참하는 가장 큰 이유는 ‘듣기 싫은 말을 듣게 될까봐(29.9%)’였다. ‘평소 친척들과 왕래가 없어서(26.0%)’나 ‘현재 나의 상황이 자랑스럽지 못해서(23.1%)’는 각각 2, 3위로 뒤로 밀렸다.

실제로 잡코리아-알바몬 공동 설문에 참여한 대학생 중 65.0%는 ‘명절에 만난 친척어른의 안부 인사에 마음이 상한 적이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안부인사에 마음이 상한 적이 있다는 응답은 남학생(58.5%) 보다 여학생(68.0%)에게서 더 두드러졌다.

대학생들은 또 설 명절에 듣기 싫은 말 1위에 ‘언제 취업할 거니?(25.8%)’를 꼽았다. 2위는 “살 빠졌네(살 쪘네)” 등과 같은 ‘외모지적 발언(18.6%)’이 차지했다. ‘사귀는 사람 있니?(14.5%)’와 ‘네 전공을 살리면 어디로 취업하니?(13.4%)’, ‘공부 잘하지? 어느 대학 다니니?(9.1%)’가 차례로 설에 듣기 싫은 말 5위 안에 올랐다. 그밖에도 ‘“우리 아무개가 이번에 장학금을 탔지 뭐에요”와 같은 비교를 유도하는 자랑’이나 ‘어릴 때의 잘못이나 실수를 우려먹는 말’, ‘종교 강요’, ‘관심 없이 물어보는 일상적인 질문’ 등도 듣기 싫은 말이라고 꼽았다.

한편 잡코리아와 알바몬은 설문조사에 참여한 대학생들에게 귀향 대신 알바를 할 의향이 있는지도 물었다. 질문 결과 응답자의 77.5%가 ‘귀향 대신 알바를 할 수 있다’고 응답했다. 명절에도 알바를 생각하는 가장 큰 이유는 ‘한 푼이 아쉬워서(27.5%)’였다. ‘불편한 자리나 친척들을 피할 수 있어서(22.8%)’나 ‘어차피 할 일도 없는데 돈이라도 벌면 좋을 것 가아서(21.4%)’, ‘휴일수당 등 급여가 더 세니까(21.1%)’ 등도 명절에 알바를 고려하는 주요 이유로 꼽혔다.
  • 언론 연락처
  • 잡코리아
    커뮤니케이션팀
    현영은 과장
    02-3466-5203
    Email 보내기
잡코리아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잡코리아
커뮤니케이션팀
현영은 과장
02-3466-5203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취업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