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청 Logo
2016-02-05 09:35
인천시, 농업인·도시민 상생 산업에 234억 원 지원
인천--(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05일 --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가 농업인과 도시민이 함께하는 상생 산업 육성을 위해 올해 44개 사업에 234억6천만 원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인천시가 추진할 농업인·도시민 상생 산업은 농산물의 생산·가공·유통 및 관광을 연계 발전시켜 농가 경제 및 수출을 활성화하는 시스템이다.

올해 지원할 사업내용은 농산물 생산 첨단화·전문화, 농산물 제조·가공, 농산물 유통 효율화 및 수출 확대, 농가 소득 보전 등이다. 국비 35억5천2백만 원, 시비 66억1천3백만 원, 군·구비 64억8천8백만 원, 자부담 68억7백만 원 등 총 234억6천백만 원의 사업비가 지원된다.

먼저 농산물 생산 첨단화·전문화사업은 에너지이용 효율화·ICT 융복합 등의 시설원예 품질개선사업(4억4천5백만 원)과 도시근교농업 육성(1억6천만 원), 강화첨단농업 육성(1억6천만 원)과 주산지 GAP 안전성 분석지원(8천3백만 원)을 비롯해 들녘 경영체 지원 등을 통해 농산물의 품질 개선 및 자율적 수급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제조·가공 및 식품산업 활성화사업은 농산물 제조·가공지원(6억 원), 특용작물(인삼) 재배시설 현대화 및 인삼 명품화(3억9천8백만 원), GAP 시설보완 사업 등을 지원해 지역 특산 농산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한다. 또한 식생활에 대한 시민의 인식 제고 및 식생활 교육을 통해 건전하고 올바른 식생활 문화 정착을 위한 농식품 스마트 소비 아카데미 및 식생활 교육사업을 지원한다.

농산물의 유통 효율화 및 수출 확대를 위해서는 지역 농축산물 홍보 및 유통 물류비를 지원해 농가의 물류비용 감소, 로컬푸드 직매장 활성화·대형 유통업체의 입점 판매, 강화인삼축제 등을 통해 지역 농특산물 판매를 촉진하는 한편 수출 물류비·포장재 지원 및 해외 농식품 박람회 참가 지원 등으로 농식품의 수출 확산을 돕는다.

또한 농가 소득 보전을 위해 친환경농업 직불금, 밭농업 직접 지불제 보조금을 지원하는 한편 친환경농업의 확산을 도모하고 농업의 환경보전기능 제고하기 위한 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군·구를 통해 각 사업별로 신청을 받아 2월 말까지 대상자를 확정해 사업을 본격 추진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인천시청 농축산유통과(032-440-4374)나 군·구 지역경제과 등으로 문의하면 된다.

인천시는 열강들과의 FTA 체결과 무역 개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농산물 생산·가공·유통 및 관광을 연계해 농가 경제 및 수출을 활성화함으로써 농업인과 도시민이 함께 상생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인천광역시청
    농축산유통과
    이성길
    032-440-4374
인천광역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인천광역시청
농축산유통과
이성길
032-440-4374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농수산  농업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정책  인천/경기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