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젊은 창작뮤지컬의 재탄생…아랑가, 14일 충무아트홀 중극장 블랙 개막

제4회 예그린 앙코르 최우수 작품 선정작
뮤지컬 ‘아랑가’ 2월 14일, 충무아트홀 중극장 블랙 개막
이정열, 김태한, 강필석, 윤형렬, 이율 등. 캐스팅 공개

2016-02-05 10:17 | 에이치엠컴퍼니
  • 뮤지컬 아랑가 포스터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05일 -- 2015 서울뮤지컬페스티벌 예그린 앙코르 당선작, 뮤지컬 ‘아랑가’가 14일부터 4월 10일까지, 충무아트홀 중극장 블랙에서 공연된다.

뮤지컬 ‘아랑가’는 지난 2013년, 한국, 미국, 중국, 일본 등. 총 23개 국가의 37개 대학 연극교육기관이 참가한 제 2회 ‘아시안 시어터 스쿨 페스티벌 (Asian Theater School Festival)’ 에서 최우수작품상을 수상하며, 그 가능성을 인정 받은 바 있다. 이어 2015년 CJ 크리에이티브 마인즈 리딩작으로 선정되었고, 제4회 예그린 앙코르 최우수 작품에 선정 되는 등 정식 공연 개막 전부터 큰 화제를 불러 모았다.

작품은 삼국사기에 수록된 ‘도미설화’를 바탕으로, 판소리와 뮤지컬 넘버를 극에 다양한 형태로 배치하여 서양과 동양 음악의 절묘한 조화를 추구 하였다. 백제의 왕인 개로가 꿈 속 여인인 아랑의 환상에 사로잡혀 파멸로 향하는, 아름답지만 비극적인 인생과 사랑을 노래한다.

◇강필석, 윤형렬, 이율, 고상호, 이정열, 김태한 등. 실력파 뮤지컬 배우 대거 캐스팅

아랑에 대한 사랑으로 파멸에 이르는 비운의 왕 개로 역에는 강필석과 윤형렬이 캐스팅 되었으며, 아랑의 남편으로 개로와 맞서게 되는 도미 역에는 이율과 고상호가 낙점되었다. 또한 아름다운 꿈 속 여인 아랑 역에는 최주리와 김다혜가, 고구려의 첩자 도림 역에는 이정열과 김태한이 출연을 확정지었다. 도미와 아랑과 같이 사는 소년인 사한 역에는 김현진과 최석진이, 소리로서 극을 이끌어나가는 해설자 도창 역에는 박인혜와 정지혜가 캐스팅 되었다.

◇젊은 창작자의 가능성과 ㈜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의 노련함이 만났다…무한한 가능성을 지난 ‘젊은 창작 뮤지컬’ 탄생

라이선스 뮤지컬로 점철 되는 국내 창작 뮤지컬계에 근래 보기 드문 수작을 선 보인 창작자는 ‘비로소’ 소속의 김가람(대본)과 이한밀(작곡) 이다. 정식 공연 으로는, 본 작품이 관객들에게 선 보이는 첫 작품으로, 가능성 있는 젊은 창작자들의 앞으로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여기에 젊은 국악인 놀애 박인혜가 작창을 맡아, 뮤지컬 ‘아랑가’ 만의 독특한 색을 구현해 냈다.

또한 뮤지컬 ‘그날들’로 이미 작품성과 흥행성을 인정받은 ㈜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의 프로덕션과, 변정주 연출, 박동우 예술감독 및 무대디자이너, 안현주 의상 디자이너 등 국내 뮤지컬계를 이끄는 제작진이 대거 참여하여 앙상블을 이룰 예정이다.

뮤지컬 ‘아랑가’는 2016년 2월 14일부터 4월 10일까지, 충무아트홀 중극장 블랙에서 공연 될 예정이다. 삼국사기에 수록된 도미설화를 재해석한 아랑가는 네이버 메인에 소개되며, 공연을 좋아하는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또한 5일부터 공연정보 ‘꽁알’ 에서도 온라인 초대이벤트를 실시 중이다.

예매 인터파크티켓 1544-1555 / 문의 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02-541-7110

보도자료 출처: 에이치엠컴퍼니

공연정보 꽁알
마케팅팀
강주희 과장
02-3471-7730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