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Logo
2016-02-11 08:55
SK텔레콤-에릭슨, 5G 시험망 구축 위해 손잡아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1일 -- 5G 기술과 서비스의 성능을 검증하기 위한 시험망 개발 작업이 본격화된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장동현, www.sktelecom.com)이 글로벌 통신 기술 기업 에릭슨(Ericsson, CEO 한스 베스트베리)과 5G 시험망 개발을 위한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스웨덴 스톡홀름 에릭슨 본사에서 열린 MoU 체결식에는 SK텔레콤 박진효 네트워크기술원장과 에릭슨 퍼 나빈거(Per Navinger) 무선제품 개발총괄이 참석했다.

양사는 ‘단말-무선망-유선인프라’ 연동을 통해 5G 서비스 제공이 가능한 시험망을 구축해 5G 핵심 기술의 성능을 시험할 계획이다.

5G는 LTE보다 수백 배 빠른 20Gbps 이상의 속도를 구현할 것으로 기대된다. SK 텔레콤은 5G가 상용화되면, 현재의 네트워크 속도로는 전송할 수 없는 홀로그램, 가상현실 등 초대용량 콘텐츠 전송이 가능해질 것으로 전망했다.

양사는 연말까지 ‘5G 단말-무선망-유선인프라’ 연동에 필요한 기술을 공동으로 연구개발 하는 동시에, 시험망 구축을 통해 고객들에게 5G 기술과 서비스들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SK텔레콤 박진효 네트워크기술원장은 “SK텔레콤을 포함한 글로벌 ICT 리더들의 노력으로5G 핵심기술들이 예상보다 빠르게 개발 및 안정화되고 있다”며, “실생활 환경의 시험망을 구축을 통해, 세계 최초 5G 시범서비스 및 상용화를 위한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에릭슨 퍼 나빈거 무선제품 개발총괄은 “SK 텔레콤과 에릭슨은 2014년 7월 5G 공동연구 및 개발을 위한 양해각서 체결 이후 긴밀한 협력을 지속해 왔다”며, “향후 양사는 시험망을 기반으로 글로벌 5G 기술 진화를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SK텔레콤
    홍보실
    02-6100-3834
SK텔레콤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SK텔레콤
홍보실
02-6100-3834

스웨덴 스톡홀름 에릭슨 본사에서 열린 체결식에 SK텔레콤 박진효 네트워크기술원장(사진 오른쪽)과 에릭슨 퍼 나빈거 무선제품 개발총괄이 참석했다 (사진제공: SK텔레콤)
스웨덴 스톡홀름 에릭슨 본사에서 열린 체결식에 SK텔레콤 박진효 네트워크기술원장(사진 오른쪽)과 에릭슨 퍼 나빈거 무선제품 개발총괄이 참석했다
(사진제공: SK텔레콤)
300x195
480x313
1024x667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통신  제휴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