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Logo
2016-02-11 08:56
CJ제일제당, 국내산 쌀로 만든 ‘쁘띠첼 라이스푸딩’ 출시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1일 -- CJ제일제당의 프리미엄 디저트 브랜드 쁘띠첼이 ‘한식 디저트’를 표방하는 신제품 <쁘띠첼 라이스푸딩>을 출시했다. 서구식 디저트로 알려진 푸딩을 한국인에게 익숙한 맛으로 재해석한 ‘쌀로 만든 푸딩’ 이다.

기존의 푸딩이 치즈, 크림 등 서구 디저트 문화의 맛 중심이었다면, <쁘띠첼 라이스 푸딩>은 쌀을 베이스로 푸딩을 만들고 현미, 고구마, 단호박 등 우리 입맛에 익숙한 재료를 사용해 차별화된 맛을 구현했다. 특히, CJ그룹 신입사원들이 참가하는 아이디어 공모대회인 '온리원 페어(OnlyOne Fair)에서 나온 아이디어를 기반으로 다양한 소비자조사를 거쳐 출시된 제품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쌀로 만든 푸딩’에 대한 아이디어는 지난 2015년 진행된 ‘온리원 페어(OnlyOne Fair)’에 참가한 신입사원들이 처음 제안했다. CJ제일제당은 이 아이디어를 실제 사업으로 연결할 수 있는지 가능성을 타진하기 위해 소비자 조사를 실시했다. 10대~40대 서울 거주자 450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조사를 통해 디저트에 대한 취식행태를 조사했는데, 디저트를 후식이 아닌, 간식이나 식사 대용으로 소비하는 비중이 2012년 31.2%에서 2014년 45%로 크게 증가했다는 결과를 얻었다. 특히, 30~40대 기혼 소비자층이 디저트 구입시 ‘건강’ 측면을 가장 중시한다는 점도 알 수 있었다. CJ제일제당은 이같은 소비자 조사 결과와 ‘쌀 푸딩’에 대한 아이디어를 결합해 식사 대용으로도 활용할 수 있고 건강한 식재료인 현미와 고구마, 단호박을 푸딩과 접목시킨 제품을 출시했다.

김병규 CJ제일제당 쁘띠첼팀 팀장은 “국민 디저트 브랜드로 자리잡은 ‘쁘띠첼’의 이름에 걸맞게 ‘ 라이스 푸딩’도 후식, 식사대용, 간식 등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국민 푸딩으로 자리잡을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라고 말하고, "앞으로도 한국인 입맛에 맞는 차별화된 디저트 제품을 선보이는 데 주력하겠다”라고 밝혔다.

CJ제일제당은 ‘쁘띠첼 라이스푸딩’ 출시를 기념해 온/오프라인에서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중심으로 라이스푸딩 제품을 적극 알리고, 한식 전문 레스토랑과의 협업을 통해 <쁘띠첼 라이스푸딩>이 ‘한식 디저트’로서 자리매김하는 데 주력할 예정이다.
  • 언론 연락처
  • CJ제일제당
    홍보팀
    정다운
    02-6740-1308
    Email 보내기
CJ제일제당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CJ제일제당
홍보팀
정다운
02-6740-1308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유통  식품/음료  신상품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