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학교 Logo
2016-02-11 13:14
건국대 학생팀 ‘무역전문가 양성’ GTEP 사업 우수상 수상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1일 -- 건국대학교(총장 송희영)는 산업통상자원부와 무역협회가 지원하는 지역특화무역전문가양성사업단(KU-GTEP, 단장 유광현 교수) 소속 국제무역학과 학생팀이 최근 열린 ‘제5회 GTEP 우수사례경진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달 초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내수 중소기업의 수출기업화와 지방 특화산업(품목) 수출기업화 성공사례’를 주제로 열린 GTEP 우수사례경진대회에서는 건국대 팀을 포함해 예선을 통과한 전국 대학 12개 사업단의 수출 성공사례 발표가 진행됐다.

건국대 GTEP 사업단인 중화권 완구특화팀 ‘팀 쉐르파(Team Sherpa)’(김태헌(팀장), 민재은, 최새봄, 조현정(국제무역학))는 내수 중심으로 사업을 진행하던 중소 완구업체 3곳을 수출 강소기업으로 변모시켜 우수상을 받았다. 중과권 특화 사업단으로 선정돼 중국시장에 대한 집중 연구를 해온 건국대 국제무역학과 학생들은 이들 기업 3곳과 협력을 맺고 바이어와의 신뢰관계 구축, 다양한 마케팅과 신속한 피드백 등 해외 마케팅과 수출에 필요한 기반들을 통해 해당 업체의 실제 수출을 성사시켜 심사위원과 청중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

GTEP(지역특화청년무역전문가양성사업, Glocal Trade Experts incubating Program)은 지역과 산업에 대한 전문성이 융합된 선진형 무역전문인력을 양성해 우리 중소 업계에 보급하기 위해 산업통상자원부와 무역협회가 2007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사업으로, 현재 활동 중인 10기 700명의 학생을 포함해 지금까지 사업을 통해 배출된 예비무역인력이 총 7,720명에 달하는 대표적인 무역인력양성프로그램이다. 사업단 참가 학생들이 직접 이루어낸 수출 실적은 약 3024만달러, 취업률은 68.9%에 달하며 프로그램 수료 후 무역전문인력으로 활동 중이다.

건국대는 현재 총 28명의 학생들이 GTEP 프로그램을 통해 산학협력을 통한 현장 중심의 무역 교육을 받고 있다. 학생들은 컴퓨터활용능력, 중화권 진출의 대비를 위한 중국어회화 수업, 중화권관련 특강, 영어능력향상을 위한 토익스피킹 강의 등을 수강하고 무역과 어학에 관련된 시험비용을 지원받으며 국내외 전시회와 수출상담회 등에 참가하며 무역에 대한 실전경험과 수출실적을 배운다.
건국대학교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건국대학교
홍보실
02-450-3131~2
Email 보내기

건국대학교가 산업통상자원부와 무역협회가 지원하는 지역특화무역전문가양성사업단(KU-GTEP, 단장 유광현 교수) 소속 국제무역학과 학생팀이 최근 열린 제5회 GTEP 우수사례경진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사진제공: 건국대학교)
건국대학교가 산업통상자원부와 무역협회가 지원하는 지역특화무역전문가양성사업단(KU-GTEP, 단장 유광현 교수) 소속 국제무역학과 학생팀이 최근 열린 제5회 GTEP 우수사례경진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사진제공: 건국대학교)
300x231
480x370
1800x1387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교육  대학교  수상/선정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