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코리아 Logo
2016-02-12 08:26
직장인 47% “의리초코 준비 중”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2일 -- 직장인 47%가 발렌타인데이에 동료들을 위한 ‘의리초코’를 줄 계획이라고 답했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발렌타인데이를 앞두고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과 함께 직장인 및 알바생 913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잡코리아와 알바몬 공동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직장인의 46.5%, 알바생의 33.0%가 ‘직장 상사 및 동료를 위한 의리초코를 준비 중’이라고 답했다. 의리초코란 마음에 드는 이성에게 사탕이나 초콜릿으로 호감을 표시하는 화이트데이, 발렌타인데이에 별 다른 의미 없이 의리로 선물하는 초콜릿 등을 말한다.

의리초코를 선물할 대상(*복수응답, 응답률)은 직장인과 알바생이 조금 다르게 나타났다. 우선 직장인의 경우 △동료가 38.1%로 1위를 차지한 가운데 △상사(24.2%), △후배 및 부하직원(18.7%), △사장님(11.9%)의 순으로 나타났다. 알바생 역시 △동료를 위해 의리초코를 준비한다는 응답이 27.5%로 가장 많았지만, △사장님이 19.7%로 △상사(14.7%)를 제치고 2위를 차지한 것이 눈길을 끌었다. 알바몬 관계자는 “직장인들은 동료와 함께 일하는 시간이 가장 긴 데 반해, 알바생의 경우 사장님께 직접 업무지시를 받는 등 장시간 사장님과 대면해야 하는 근무 환경이 영향을 미쳤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직장인, 알바생들이 계획 중인 의리초코 비용은 한 사람당 평균 4,630원 꼴로 드러났다. 알바생들은 동료 한 사람당 평균 1,583원의 의리초코를 준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직장인은 알바생보다 약 4배가 많은 평균 6,417원을 의리초코 비용으로 계획하고 있었다.

의리초코를 준비하는 이유에는 ‘그동안의 고마움과 친분을 담은 답례의 의미(43.0%)’가 가장 컸다. 이어 ‘앞으로 잘 부탁한다는 일종의 인사(26.3%)’와 ‘기분전환을 위해, 재미 삼아(25.8%)’가 그 뒤를 이었다. 알바생과 직장인 모두 ‘답례의 의미’가 가장 크게 나타난 가운데, 2-3위 응답에서 순위가 갈렸다. 즉 직장인들은 ‘재미 삼아’라는 응답이 28.5%로 ‘앞으로를 잘 부탁한다(24.8%)’는 인사보다 더 우위에 꼽았다. 반면 알바생들의 경우 ‘앞으로 잘 부탁한다는 인사’가 33.3%로 ‘재미(13.9%)’와의 격차를 20%P 가까이 앞서 눈길을 끌었다.

그렇다면 특별한 의미 없이 단지 의리만으로 돌리는 초콜릿을 받는 기분은 어떨까? 직장인과 알바생 모두 단순히 의리초코라 해도 반갑다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 즉 ‘선물을 준 사람에게 호감이 생기고 기분이 좋아진다’가 41.4%로 1위를 차지했다. ‘답례를 해야 할 것 같아서 부담스럽다’는 의견은 16.9%로 ‘그냥 돌린 걸 아니까 그냥 받는다(30.9%)’는 의견의 절반 수준에 그쳤다. 반면 응답자의 약 10.3%는 ‘업체만 배불리는 짓, 왜 하는지 모르겠다’고 불만을 표하기도 했다.

한편 잡코리아-알바몬 설문조사 결과 발렌타인데이에 선물을 주고 받는 것에 대해 직장인과 알바생들은 대체로 ‘재미있다’는 반응을 보였다. 즉 ‘재미있는 일상의 활력소’라는 의견이 53.0%로 1위를 차지했다. ‘상술일 뿐’이라는 부정적인 반응은 이보다 적은 28.1%에 그쳤으며, ‘별 생각 없다(18.8%)’는 의견도 적지 않았다.
  • 언론 연락처
  • 잡코리아
    커뮤니케이션팀
    현영은 과장
    02-3466-5203
    Email 보내기
잡코리아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잡코리아
커뮤니케이션팀
현영은 과장
02-3466-5203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노동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