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Logo
2016-02-12 08:57
KT-제주도 업무협약 체결…Wi-Fi Free ‘스마트 관광섬’ 만든다
  • KT그룹, 무선랜, 비콘 등 제주도 기가 인프라에 총 225억원 투자
    1,100여개 무료 기가 와이파이 네트워크 구축으로 관광객 편의 증대
    빅데이터 활용해 관광객 소비패턴 분석…편리한 내국세 환급 예상
성남--(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2일 -- 대한민국 관광 1번지, 제주도가 머지 않아 최고 수준의 기가 인프라를 갖춘 ‘스마트 관광섬’으로 탈바꿈한다. 이에 따라 제주도를 찾는 외국인 관광객이 증가하는 것은 물론 제주 지역경제도 활성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KT(회장 황창규, www.kt.com)와 제주특별자치도(도지사 원희룡, www.jeju.go.kr)는 ‘제주 스마트 관광섬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그 동안 KT는 제주도에 기가 IoT 및 인프라 구축 노하우를 바탕으로 미래관광 사업모델을 제시해 왔다.

이번 협약에 따라 KT그룹은 총 225억원 규모를 투자해 스마트 관광섬 인프라를 구축하고, 제주 지역의 외국인 관광객 증가와 주민의 실질적 소득 증대에 기여할 계획이다.

KT는 5년간 143억원을 투자해 ‘기가 와이파이’, ‘기가 인터넷’, ‘기가 비콘’ 등 기가 인프라 기반의 네트워크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로써 주요 관광지와 공공장소에 관광객이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기가 와이파이 네트워크 1,100여곳이 구축된다. BC카드와 KTH 등 그룹사도 82억원을 투자하는 등 전 KT그룹 차원에서 힘을 모으게 된다.

또한 KT는 그룹사인 BC카드, KTH, KT IS와 공동으로 지리정보시스템(GIS) 기반의 스마트관광 플랫폼을 구축한다. 스마트관광 플랫폼은 관광객의 빅데이터를 활용한 소비패턴 분석 등으로 관광정책 수립에 도움을 주고, 외국인 관광객들이 보다 쉽게 내국세 환급(Tax Refund) 등 혜택을 누리는 데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원희룡 도지사는 취임 이후 미래성장을 위해 무료 와이파이 보급, 스마트관광 산업 육성 등으로 중국인 관광객(유커) 유치 확대를 약속해 왔다. 이번 업무협약은 그 동안 제주도가 추진하던 미래관광 사업의 일환으로 이뤄졌다.

제주도는 중국인이 많이 방문하는 데도 불구하고 대부분 단체관광객인데다 지역내 중국 자본이 조성한 상점, 숙소 등에서 소비가 많았다. 이에 따라 유커 증가가 지역주민 소득 확대로 이어지지 못하는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하지만 스마트관광섬이 구축되면 중국인 개별 관광객이 증가해 관광산업 발전에 상당한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제주도는 스마트 관광섬이 구축되는 5년간 중국인 관광객들의 소비가 2배 이상 늘어날 것(2015년 6,600억원→2020년 1조3,910억원)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주도민의 실질소득은 총 3,560억원 증대될 것이라는 예상을 내놓았다.

황창규 KT 회장은 “스마트 관광섬이 구축되면 외국인들이 한국을 찾았을 때 느끼는 언어 장벽, 정보 부족 등을 해결돼 더욱 많은 외국인 관광객이 제주도를 찾을 것으로 예상한다”며, “KT는 제주도가 한국 여행의 1번지에서 ‘한국 여행의 보물섬’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그룹 차원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에 제주도 원희룡 도지사는 “KT와 유기적인 협력을 바탕으로 자연, 문화, 사람이 공존하는 스마트 아일랜드를 조성하고 최신 ICT(정보통신기술) 활용 다양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KT
    홍보실 언론홍보팀
    02-730-6297
KT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KT
홍보실 언론홍보팀
02-730-6297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통신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제휴  인천/경기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