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2-15 12:05
용산 써밋 스퀘어 상가 분양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5일 -- 대우건설이 서울 용산구 한강로2가 391번지 일대(용산역사 전면)에 ‘용산 푸르지오 써밋’ 주상복합단지 내 상업시설 ‘용산 써밋 스퀘어’를 분양한다.

지하9층~지상 최고 39층으로 건설되며 아파트 151세대, 오피스텔 650실, 상업시설 118실, 주차공간 1,056대 규모로 건설된다. 이 중 지하 1층~지상 3층 규모 총 139개 점포(보류지 포함)로 구성된 이 상가는 조합원 물량 19개, 보류지 2개 점포를 제외한 118개 점포(예정)가 일반에 공급 중에 있다.

‘용산 서밋 스퀘어’ 바로 뒤 아이파크 몰 자리에는 약 2,000여 명을 수용할 수 있는 한류 공연장, 관광 홍보관 등이 조성돼 외국인 수요가 대거 몰리며 ‘한류관광’의 중심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대규모 연계시설을 갖춘 HDC 신라면세점이 세계 최대인 2만7,400㎡ 규모로 외국인 관광객 유입 등에 힘입은 상권 활성화도 기대된다.

아이파크몰과 용산전자상가 사이 옛 용산터미널 부지에 짓고 있는 앰버서더호텔도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용산역에서 400여m 떨어진 이 호텔은 3개동, 1730실을 갖춘 국내 최대 규모로 2017년부터 영업을 시작할 예정이다. 용산역 인근 재개발지역에 지상 34층 높이의 의료 관광 호텔도 들어선다.

대기업 본사 이전도 잇따르고 있다. 최근 준공된 지하 7층~지상 21층 규모의 LG유플러스가 4월 용산역 인근으로 본사를 이전한 데 이어 2017년에는 아모레퍼시픽 용산 신사옥이 준공된다.

더불어 아이파크몰, CGV, 이마트, 국립중앙박물관, 전쟁기념관 등 다양한 쇼핑·문화시설도 있고 현대산업개발 등의 대기업 본사 이전도 잇따르고 있어 이들과 연계된 시너지 높은 집객력을 통한 안정된 수익창출이 예상된다.

상가 주변에는 미군부대가 주둔하던 용산 미군기지 중 미대사관부지, 드래곤힐 호텔, 헬기장 등을 제외한 약 243만㎡가 대규모 공원으로 탈바꿈될 예정이고 터미널 부지에 국제관광 호텔 착공, 국제빌딩 5구역에 의료복합시설이 들어서는 등 주변 개발 호재도 많아 향후 투자가치는 더욱 높아질 전망이다.

초역세권 입지로 유동인구 확보도 가능하다. 지하철1·4호선, ITX,경의 중앙선, KTX의 복합역사인 용산역 역세권에 위치한데다 한강대로, 강변북로를 통한 강남이나 도심권 이동도 편리하다.

분양문의 1599-0914
  • 언론 연락처
  • 디알람
    언론홍보팀
    이민규 실장
    02-757-3447
    Email 보내기
디알람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디알람
언론홍보팀
이민규 실장
02-757-3447
Email 보내기

대우건설이 용산 푸르지오 써밋 주상복합단지 내 상업시설 용산 써밋 스퀘어를 분양하고 있다 (사진제공: 디알람)
대우건설이 용산 푸르지오 써밋 주상복합단지 내 상업시설 용산 써밋 스퀘어를 분양하고 있다
(사진제공: 디알람)
300x209
480x334
600x418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건설/부동산  건설  빌딩/상가  분양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