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Logo
2016-02-16 08:50
문체부, 23~24일 코엑스에서 ‘케이-게임 비즈니스 콘퍼런스’ 개최
세종--(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6일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종덕, 이하 문체부)는 국내 중소게임기업의 투자유치 기회를 확대하고, 국내 모바일 게임의 해외수출을 활성화하기 위한 ‘케이-게임(K-Game) 비즈니스 콘퍼런스’를 2월 23일(화)부터 24일(수)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 4층 콘퍼런스룸(401~403호)에서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송성각)과 함께 개최한다.

‘케이-게임 비즈니스 콘퍼런스’는 그동안 협력사별로 소규모로 진행된 ‘모바일게임 전략시장 세미나’와 ‘글로벌게임허브센터 강소게임기업 투자상담회’를 통합하여 개최하는 행사로서, 올해 처음으로 개최된다. 이번 행사를 계기로 투자사와 해외 퍼블리셔, 개발사 간 비즈니스 매칭을 통한 시너지 효과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된다.

※ 퍼블리셔: 개발된 게임의 판매와 유통(배포)을 업으로 하는 사람

이번 콘퍼런스는 23일, 후 웨이(Hu wei) 킹소프트 클라우드 공동창업자의 기조연설로 시작된다. 이어서 자오 유 리(Zhao Yu LI) 치후 360 부사장, 칸 쯔강(Kan Zhigang) 방클 대표 등이 발표와 토론을 통해 2016년 모바일 게임 시장을 전망하고, 한중 자유무역협정(FTA) 체결이 국내 게임시장에 미치는 영향을 진단한다. 또한 중국 게임시장의 흐름을 이해하고, 중국을 대상으로 하는 수출을 활성화하기 위한 전략 방향 등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둘째 날인 24일에는 왕 페이(Wang Fei) 바이두(Baidu) 대표와 프랭크 청(Frankie Cheung) 샤오미(小米) 이앤엠(E&M) 부대표가 연사로 나서 중국이 바라보는 한국 게임과 중국이 찾는 한국 게임에 대해 발표한다. 이어서 대만, 인도, 중동 등 신흥시장 진출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고 해당 지역 내 국내 게임의 성공 가능성에 대해서도 논의한다.

◇국내 게임사, 국내외 투자사 및 퍼블리셔 등 100여 개 업체가 참여하는 사업 상담회도 실시

또한 사업 상담회에는 ▲60여 개의 국내 강소 게임사(몬스터스마일, 티엘에스이엔티, 플레이마루, (주)푸토엔터테인먼트 등)와 ▲10여 개의 투자사(GB보스턴창투, 보광창업투자, 송현인베스트먼트, 안강투자파트너스 등), ▲20여 개의 국내외 퍼블리셔(VTC, XG엔터테인먼트, 360, Axeso5 등) 등이 참가한 가운데, 1:1 사업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문체부 최보근 콘텐츠정책관은 “이번 콘퍼런스는 게임 산업의 새로운 활력이 요구되는 이때, 국내 게임 기업의 해외진출을 활성화하고 수출지역 다변화를 모색하기 위한 자리”라며 “이러한 ‘한국게임 비즈니스 콘퍼런스’를 지속적으로 개최하여 국내 게임 기업의 성공적인 해외 진출에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번 콘퍼런스는 사전 신청자에 한해 누구나 무료로 참가할 수 있으며, 15일(월)부터 한국콘텐츠진흥원 누리집(www.kocca.kr)에서 참가 신청을 받는다.
  • 언론 연락처
  • 문화체육관광부
    게임콘텐츠산업과
    정태구 사무관
    044-203-2448
문화체육관광부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문화체육관광부
게임콘텐츠산업과
정태구 사무관
044-203-2448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미디어  게임  정책/정부  정부  행사  대전/충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