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청 Logo
2016-02-16 09:59
인천시, 특정 경유자동차 4,600대 조기 폐차 지원
인천--(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6일 --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가 자동차 배출 미세먼지 저감을 통한 대기질 개선을 위해 올해도 경유자동차의 조기 폐차를 추진한다.

인천시는 올해 60억 원을 투입해 특정경유자동차 4,600대를 대상으로 조기 폐차 보조금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원 대상은 인천시를 사용본거지로 하는 2005년 12월 31일 이전 제작된 경유자동차로 대기관리권역(서울, 인천, 경기 일부)에 2년 이상 연속해 등록하고, 최종 소유기간이 보조금 신청일 전 6개월 이상이어야 한다.

또한 운행자동차 배출가스 정밀검사 수치가 배출허용기준 이내이며, 보조금을 받고 저감장치 엔진 교체 등 저공해 조치를 한 적이 없는 자동차여야 한다.

조기 폐차를 신청할 경유자동차 소유자는 접수 대행기관인 한국자동차환경협회 홈페이지(http://www.aea.or.kr/)에서 노후차량 조기 폐차 보조금 지급대상 확인 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한 후 구비서류(자동차등록증 사본, 특정경유자동차 배출가스 정밀검사 결과 증빙서류, 차량 소유자의 주민등록증이나 운전면허증 또는 운송사업자 등록증 사본)를 첨부해 협회에 제출하면 된다.

이후 조기폐차 대상차량으로 적합판정을 받으면 자동차를 폐차하고 보조금 신청하면 된다.

사업예산이 소진되면 신청 접수 및 지원이 마감된다.

보조금 지원대상으로 결정되면 2000년 12월 31일 이전에 제작된 자동차는 전액 지원된다. 또한 2001년 이후부터 2005년까지 제작된 자동차는 차종 및 년식에 따라 총중량 3.5톤 미만의 경우 최대 165만원까지 지원되며, 총중량 3.5톤 이상중 배기량 3천cc~6천cc는 최대 440만원까지, 배기량 6천cc 초과 경유자동차는 최대 750만원까지 지원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한국자동차환경협회(콜센터 032-1577-7121) 또는 인천시청 대기보전과(차량공해팀 032-440-3555)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시는 2004년부터 대기질 개선을 위해 매년 운행자동차 저감장치 부착 및 엔진개조, 조기 폐차 등을 추진하고 있다. 이로 인해 인천지역 운행 경유자동차에서 배출하는 미세먼지의 약 20% 정도를 저감시키는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약 56억 원을 투입해 4,208대의 경유자동차에 대해 조기 폐차를 실시한 바 있다.

인천시는 특정경유차 조기 폐차 지원사업이 인천의 대기환경이 더 맑고 깨끗해지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인천광역시청
    대기보전과
    우갑성
    032-440-3555
인천광역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인천광역시청
대기보전과
우갑성
032-440-3555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에너지/환경  환경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정책  인천/경기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