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충남도, 지역 특화자원 활용 일자리 850개 만들어

2016-02-16 11:29
충청남도청 제공

대전--(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6일 -- 충남도가 16일 지역공동체 일자리 지원 사업에 총 20억 원을 투입해 2월부터 지역 실정에 맞춰 시행한다고 밝혔다.

지역공동체 일자리 지원 사업은 취업취약계층인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지역 특화자원을 활용한 일자리를 제공함으로써 소득층의 생계 안정을 꾀하는 지역 중심의 일자리 창출사업이다.

도는 올해 지역공동체 일자리 지원 사업으로 ▲지역특산품 상품화 및 전통기술습득 사업 ▲취약계층 집수리 지원 사업 ▲중소기업 취업지원 사업 ▲다문화가정 지원 사업 등 71개 사업을 추진한다.

사업 대상은 상반기 433명과 하반기 400명을 포함해 총 850명이며 전체 20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참여대상은 만 18세 이상인 도민으로 가구소득이 기준중위소득 60% 이하이면서 재산이 2억 원 이하인 자로 한다.

사업 참여자는 하루 6시간, 주 30시간 이내를 근무하며 월 급여는 92만 원 정도를 받게 되고 4대 보험에도 가입된다.

지역공동체 일자리 지원 사업에 관한 보다 자세한 문의 및 참여 신청은 해당 주민등록지 읍·면사무소 및 동 주민센터를 통해 하면 된다.

충남도는 지난해 도내에서는 지역공동체 일자리 지원 사업을 통해 총 730여 명을 선발해 일자리를 제공한 바 있다며 올해 사업을 통해 취업 취약계층이 스스로 자립할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하고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일자리가 제공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충청남도청
경제정책과 일자리정책팀
김선예
041-635-332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