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Logo
2016-02-16 13:11
SK텔레콤, 동반성장 실천 위한 ‘2016 SKT 상생협의회’ 출범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6일 --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장동현, www.sktelecom.com)은 협력사와의 상호협력 및 동반성장을 위한 ‘2016 SK텔레콤 상생협의회’(이하 상생협의회) 출범 총회를 가졌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가진 총회에는 장동현 사장을 비롯한 SK텔레콤 주요 임원들과 함께 5개 사업분야 총 48개 협력사 대표들이 참석해 지난해 협력 성과와 SK텔레콤의 올해 동반성장 추진 방향을 공유하고, 상호 협력과 관련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지난 2012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4회째를 맞는 상생협의회는 SK텔레콤과 협력사들간 지속적인 협력과 소통 노력으로 실질적 사업 성과를 창출하는 동반성장 선순환 구조를 이끌어 내며 국내 동반성장 대표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특히 올해 상생협의회는 SK텔레콤의 차세대 플랫폼 중심 성장 전략을 반영해 Infra 장비, R&D, Infra 구축, 경영일반 등 기존 4개 분야에 새롭게 IoT(플랫폼) 분야를 추가하고, 참여 협력사 역시 지난해(38개사 참여)보다 10개사가 늘어난 총 48개사로 구성해 미래 성장을 위한 협력 체계를 마련했다.

한편, 이날 총회에서 SK텔레콤은 ‘2016년 동반성장 추진계획’도 새롭게 선보였다.

SK텔레콤은 올해를 동반성장의 재도약기로 규정하고 4C(Compliance(Rule 준수), Cooperation(상생협력), Creation(新성장가치 공유), Communication(솔직한 소통)) 실천을 통해 동반성장 문화를 확산해 나가겠다는 목표다.

지난해 동반성장위원회로부터 3년 이상 연속 최우수 등급 획득 기업에게 부여되는 ‘동반성장 최우수 명예기업’에 선정되는 등 국내 최고 수준으로 인정 받고 있는 공정 · 투명한 거래문화(Compliance) 구축과 협력사 경쟁력 강화(Cooperation) 부분의 경우, 수요 예보제, 교육 지원, 금융 지원 등을 대폭 확대해 협력사에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새로운 성장(Creation)을 위해서는 SK텔레콤의 신성장 동력인 차세대 플랫폼 영역에서의 적극적인 협력 및 지원을 통해 실제 사업 성과로 이어지는 다양한 아이템을 발굴, 함께 성장하는 동반성장 대표 사례들을 창출하는데 그 역량을 집중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협력사와의 소통(Communication) 강화를 위해 각 협력사별로 전담 담당자를 선임하는 ‘동반성장 코디제’를 운영, 실제 사업 협력 단계에서 SK텔레콤과 협력사간 원활한 소통이 이뤄지도록 할 계획이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동반성장위원회 안충영 위원장도 참석해 협력사 대표들과 동반성장의 의미와 중요성을 다시 한번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다.

SK텔레콤 장동현 사장은 “기업에 있어 동반성장은 이제 기업의 의무를 넘어 성장의 필수 요소”라며 “’협력사의 경쟁력이 곧 SK텔레콤의 경쟁력’이라는 인식으로 진정성 있는 상생협력을 통해 협력사와 미래 성장과 발전을 함께 일궈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SK텔레콤
    홍보실
    02-6100-3816
SK텔레콤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SK텔레콤
홍보실
02-6100-3816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통신  행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