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관세청, 제2회 개도국 관세당국 고위급 장학프로그램(EPCBA) 개최

2016-02-16 13:26
관세청 제공

대전--(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6일 -- 관세청이 16일 국민대학교(국정관리전략연구소)에서 개도국 관세당국 고위급을 대상으로 하는 제2회 최고위과정 장학프로그램(EPCBA) 입학식 행사를 개최하였다.

이 프로그램은 지난해 첫 회*에 이어 두 번째로 개최하는 것으로 세계관세기구(이하 ‘WCO’)와 국민대학교의 공동주관 및 세관협력기금(CCF-K) 후원으로 2.16(월)부터 4.1(금)까지 7주 동안 진행된다.

이번 행사에는 이돈현 관세청 차장, 임홍재 국민대 부총장, 홍성걸 교수, B.R. Mundia WCO 능력배양 부국장, 해당국 주한 대사관 관계자 그리고 교육 대상자인 10개국 관세당국 고위관리자 10명 등 50여명이 참석하였다.

이돈현 관세청 차장은 축사를 통해 최근 세계 무역환경 변화에 따른 세관당국의 과제를 “안정적인 세수확보, 무역원활화, 관세국경 보호”라고 언급하면서 “각국 세관당국의 정책결정자들이 함께 모여 서로의 경험을 공유하고 무역의 최신 이슈에 대해 연구하면서 상호간의 협력을 강화하는 데 EPCBA가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또한 본 프로그램 기간 동안 교육생들은 재정 및 경영이론과 TFA(Trade Facilitation Agreement, 무역원활화협정), AEO(Authorized Economic Operator, 수출입 안전관리 인증업체 제도) FTA(Free Trade Agreement, 자유무역협정) 등 관세분야에 대한 전문지식을 습득하는 것은 물론, 전자통관시스템(UNI-PASS) 등 한국의 선진 관세행정과 현장을 직접 견학하고, 한국의 문화와 전통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도 마련하였다고 소개하였다.

EPCBA 프로그램은 그간 실무급 대상 WCO 장학프로그램의 효과가 각국 관세정책 결정에 즉시 반영될 수 없다는 한계를 극복하고자 한국 관세청이 제안하여 국내에 유치한 사업으로, 개도국 관세청 고위급들을 선발하여 경영·재정·국제경제·관세행정 등에 대한 이론수업(4주)과 WCO 전문 리더십 프로그램(2주), 현장학습(1주)을 제공하게 된다.

관세청은 EPCBA가 개도국 협력사업의 새로운 모델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며, 앞으로도 개도국 관세행정 현대화 등 세계 관세행정 발전에 공헌하겠다고 밝혔다.

관세청
정보협력국 교역협력과
사무관 심기현
042-481-7961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