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제처 Logo
2016-02-16 14:39
법제처, 2기 ‘법제’ 편집위원회 개최
세종--(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6일 -- 법제처(처장 제정부)가 16일 정부세종청사(법제처 대회의실)에서 ‘법제’지 게재논문에 대한 심사 및 편집의 전문성을 높이고, 학술지 등재 추진을 위한 학계의 목소리를 듣고 반영하기 위해 2기 ‘법제’ 편집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번 1차 회의에는 황상철 법제처 차장을 비롯해, 임송학 법제처 기획조정관(편집위원회 위원장) 및 이희정 고려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등 7명의 외부 편집위원 등이 참여했다.

해당 7명의 외부 편집위원들은 김용섭 전북대 교수, 이동식 경북대 교수, 이희정 고려대 교수, 정주백 충남대 교수, 정준현 단국대 교수, 정훈 전남대 교수 및 최철호 청주대 교수다.

특히, 2기 ‘법제’ 편집위원회에서는 서울, 충남, 전남, 경북 등 6개 이상의 시·도에 거주하는 교수들을 위촉하여 편집위원의 전문성 및 지역균형성을 확보하고자 했다.

이번 회의에서 논의된 주요 의제를 살펴보면, 2018년 학술지 등재 추진 일정 등을 고려해 편집위원회의 심사·편집 및 평가 활동을 보다 강화하고, ‘법제’에 관한 ‘연구윤리규정’의 제정·적용 등 학술지 등재를 위한 신청자격을 보완하는 데에 의견을 같이했다.

아울러 법제처가 주관하는 대학(원)생 대상 우수 논문 공모전, 논문 주제별 기획특집(연 1회) 실시 및 2단계 논문심사 기능 강화 등 우수 논문을 확보하기 위한 제반 방안 등을 논의했다.

황상철 법제처 차장은 이날 회의에 참석하여 “법제지는 그간 법제 인력의 역랑을 강화하고 법제전문가로서의 위상을 제고하는 데에 상당히 기여해 왔다”면서, “올해는 학술지 등재 추진을 위한 중간평가 시점에 당면한 만큼, 법제지에 게재되는 논문 콘텐츠의 질은 더욱 높이고, 이를 반영할 매뉴얼은 보다 구체화하는 등 새로운 전환점을 맞는 계기가 되도록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법제처
    대변인실
    서기관 이영진
    044-200-6512
법제처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법제처
대변인실
서기관 이영진
044-200-6512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정책/정부  정부  행사  대전/충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