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스탠다드차타드은행 Logo
2016-02-17 08:58
한국SC은행-삼성카드, 은행-카드사 최초로 포괄 업무제휴협약 체결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7일 -- 한국SC은행(은행장 박종복)과 삼성카드(대표이사 사장 원기찬)는 17일 서울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은행-신용카드사 사이에서는 처음으로 공동 금융상품 개발 및 협력 마케팅에 관한 포괄 업무제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박종복 한국SC은행장과 원기찬 삼성카드 대표이사 사장을 비롯한 양사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날 협약식에서 양사는 제휴상품 개발 및 영업망 상호 이용, 공동 마케팅 등에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스탠다드차타드(SC)은행의 선진 글로벌 네트워크와 삼성카드의 서비스 실용성을 결합한 신용카드와 체크카드를 오는 4월 중순까지 출시할 계획이다.

양사는 한국SC은행이 지난해부터 신세계와의 업무 제휴를 통해 전략적으로 개설 중인 신세계백화점 및 이마트 내의 경량화 점포 ‘뱅크샵’과 ‘뱅크데스크’를 비롯한 전국 영업망에서 핀테크 기술을 접목한 양사 공동부스를 운영할 예정이며, 이곳에서는 제휴카드는 물론 중금리 대출을 포함한 여신상품, 수신상품, 투자상품 등 양사의 제휴로 만들어지는 각종 금융상품이 판매될 예정이다.

양사는 한국SC은행의 범용 포인트인 ‘360도 리워드포인트’와 삼성카드의 보너스 포인트를 상호 교환해 쓸 수 있게 함으로써 양사 고객의 편의를 도모하기로 했다. 또한,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추가적인 사업 기회를 모색하고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양사가 체결한 포괄 업무제휴협약은 은행과 카드사 간에 처음이다. 한국SC은행은 삼성카드가 보유한 상품 역량과 마케팅 경험, 빅데이터(Big Data)를 최대한 활용해 한층 정교하고 차별화된 금융 서비스를 고객들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된다. 삼성카드는 전업계 카드사로서의 영업망 한계를 뛰어넘어 안정적으로 신규 고객을 확보할 수 있는 고객 채널을 갖게 된다. 특히 삼성카드의 빅데이터 기반 맞춤형 서비스인 CLO(Card Linked Offer)는 제휴카드뿐만 아니라 한국SC은행 상품과 서비스에도 적용될 예정이다.

박종복 한국SC은행장은 “이번 포괄 업무제휴협약은 업종의 경계를 넘어 침체된 금융 시장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신시장 개척의 교두보를 마련했다는 데 의의가 있다”며 “지난해 신세계에 이어 올해에는 삼성카드와의 이종업종 제휴를 맺음으로써 고객들에게 보다 실용적이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원기찬 삼성카드 대표이사 사장은 “각기 다른 강점을 보유한 두 회사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혁신적이고 차별화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는 기틀이 마련되었다”며 “앞으로도 양사가 긴밀한 협업을 통해 고객에게 즐거운 실용을 전달할 수 있는 상품과 서비스를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
    홍보팀
    정한영 부장
    02-3702-3523
    Email 보내기
한국스탠다드차타드은행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
홍보팀
정한영 부장
02-3702-3523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금융  은행  제휴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