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테팔, 저소득층 가정 어린이를 위한 ‘사랑의 가정용품 나누기’ 업무 협약

6년째 변함없이 프라이팬, 냄비, 무선주전자 등 필수 가정용품 지원을 통해 따뜻한 나눔 실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협력해 전국 저소득층 가정 120가구에 연간 3,600 여 만원 상당 가정용품 후원

출처: 테팔
2016-02-17 10:48
  • 테팔이 저소득층 가정 어린이를 위한 사랑의 가정용품 나누기 업무 협약을 맺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7일 -- 159년의 전통을 자랑하는 세계적인 가정용품 전문 기업 그룹 세브의 대표 브랜드이자 주방용품부터 소형가전까지 편리한 생활을 디자인하는 가정용품 전문 브랜드 테팔(대표 팽경인)이 가족의 건강과 행복을 최우선으로 하는 브랜드의 이념을 실천하고 더불어 함께 사는 삶의 가치를 공유하고자 16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필수 가정용품 후원을 위한 협약식을 실시했다.

테팔은 2010년부터 매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협약을 맺고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어린이들의 가정에 꾸준히 제품 후원을 해왔다.

후원 6년째에 접어드는 올해도 변함없이 매월 저소득층 가정을 대상으로 자사의 대표적인 제품인 프라이팬, 냄비 등 매일 사용하는 실용적인 제품을 지원하여 따뜻한 나눔을 실천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미래의 주역인 어린이들이 집밥을 따뜻하고 편리하게 먹을 수 있도록 도와 건강한 몸과 마음으로 각자의 소중한 꿈을 키우며 행복하게 자라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나갈 계획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테팔은 전국의 저소득층 가정 총 120가구에 연간 3,600여 만원 상당의 제품을 후원하게 된다. 다양한 요리에 활용하는 실용적인 프라이팬과 냄비, 간편하게 물을 끓여 마실 수 있는 무선주전자 등 가정에서 일상적으로 자주 쓰이는 필수 가정용품들이 지원 물품 품목으로 포함되며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의 협업을 통해 매월 각 가정에 전달된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팽경인 사장은 “올해로 6년째 이어지는 가정용품 나누기를 통해 지속적으로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어 기쁘다. 앞으로도 테팔은 가족들이 따뜻한 집밥을 함께 나눌 수 있는 환경을 지원하면서 어린이들이 몸도 마음도 건강하게 성장하고 꿈과 희망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꾸준히 힘을 보태겠다”며 “앞으로도 테팔은 결식 아동을 위한 사랑 나눔 바자회, 보육시설 아동을 위한 찾아가는 쿠킹클래스 등 모든 직원들이 한마음으로 다같이 참여하는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꾸준히 이어갈 예정이며 이를 통해 주변 이웃들과 가까이에서 소통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테팔 브랜드가 속해있는 그룹 세브코리아는 이와 같은 꾸준하고 지속적인 이웃 사랑 실천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3년 서울시장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언론 연락처

테팔 홍보대행
SMC
정한별
02-3445-3232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