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수산과학원 Logo
2016-02-17 13:49
국립수산과학원, 바지락 생산성 향상을 위해 찾아가는 현장 설명회 열어
부산--(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7일 -- 국립수산과학원(원장 강준석) 갯벌연구센터(군산시 소재)는 지난 2월 16일 우리나라 최고의 바지락 종패생산지인 충남 태안군 근소만을 찾아 어업인, 충남수산관리소, 서산수협 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과 소통의 기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갯벌연구센터는 지난 2014년부터 태안군 근소만에 바지락 종패발생장으로서의 효과를 높이기 위해 모래 살포와 저질개선을 위해 노력해왔다.

그 결과, 기존의 어장에 비해 치패자원(크기 0.3~2mm)은 최대 4.2배까지 증가하고, 각장 5~45mm의 종패와 성패는 3.8배까지 증가했고, 산란시기는 7~9월(주 산란기 8월)이었다.

이에 산란기인 7월부터 9월까지 어미 바지락의 채취를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으며, 올해에는 바지락의 건강지표, 저질환경특성에 따른 치패자원의 변동 등에 대한 연구 계획을 소개했다.

현장에서는 근소만에서 생산한 바지락의 수출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비만도를 높일 수 있는 방법에 대한 연구를 요청했다.

또한, 오는 2월 24일에는 국내에서 가장 많은 바지락을 생산하는 전북 고창을 방문해 어업인과 전북수산기술연구소·고창군·고창군수협 직원 등을 대상으로 바지락 양식 현안사항에 대한 토론과 의견을 수렴할 계획이다.

갯벌연구센터가 고창지역 갯벌에서 시험 양식한 국내산과 중국산 바지락 종패의 양식 결과 등의 연구결과를 보고하고 동절기와 하절기의 바지락 양식실태 및 어장환경 특성 등에 대한 정보도 제공할 예정이다.

한형균 갯벌연구센터장은 “우리나라 갯벌의 주요 수산자원인 바지락 생산성 향상을 위해 주요 현안사항에 대한 연구결과의 신속한 정보 제공과 최적의 양식관리방안을 마련해 보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국립수산과학원
    서해수산연구소 갯벌연구센터
    063-472-8604
국립수산과학원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국립수산과학원
서해수산연구소 갯벌연구센터
063-472-8604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농수산  수산/해양  행사  부산/울산/경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