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농진청, 병에 강하고 수량 많은 참깨 ‘강안’ 개발

2016-02-17 16:08 | 농촌진흥청

전주--(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7일 -- 농촌진흥청(청장 이양호)이 병에 강하고 수량이 많은 흰색 참깨 ‘강안’을 개발했다.

‘강안’은 키가 147cm로 큰 편이고 꼬투리가 많이 달려 수량이 10아르당 117kg으로 많다.

특히 참깨를 재배할 때 문제가 되고 있는 역병과 잎마름병에도 강하다.

지방 함량은 46.4%이고 항산화성분인 리그난 함량이 100g당 510mg 정도다.

재배할 때는 일조시간이 적거나 온도가 낮고 물빠짐이 불량한 토양을 피해야 한다.

특히 8월 이후 고온·다습한 환경에서는 돌림병과 잎마름병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예방을 위해 주기적으로 방제하도록 한다.

또한 토양 전염이 되는 돌림병·시들음병 발생을 줄이기 위해서는 같은 땅에 심지 말고 돌려짓기를 하는 것이 좋다.

‘강안’ 참깨는 종자 증식을 위해 지난해 농업기술실용화재단에서 0.6톤을 생산했으며, 올해 3월부터 각 시·군 농업기술센터를 통해 농가에 보급할 예정이다.

추가 종자 분양이나 구매 문의는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나 해당 시·군 농업기술센터로 하면 된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밭작물개발과 오인석 과장은 “앞으로 병해에 강하고 수확량이 많은 품종을 개발하고 더불어 참깨의 재배 안정성을 높이는 연구에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보도자료 출처: 농촌진흥청
웹사이트: http://www.rda.go.kr

농촌진흥청
밭작물개발과
오인석 과장
055-350-1227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