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씨카드 Logo
2016-02-18 09:00
BC카드, 아시아 금융사 최초로 FIDO 이사회 멤버 선임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8일 -- BC카드(대표이사 사장 서준희, www.bccard.com)가 아시아 금융사 중 최초로 국제 생체인증 표준협회인 FIDO의 이사회 멤버로 선임되었다고 18일 밝혔다.

그 동안 BC카드는 FIDO 총회 참석, 홍보 등의 권한이 있는 ‘스폰서’ 멤버로 참여해왔으며, 이번 ‘이사회’ 멤버로 선임됨으로써 각종 정책 및 솔루션 등에 대한 의사결정에 참여할 수 있는 의결권도 보유하게 됐다.

FIDO(Fast IDentity Online)는 Google, Microsoft, Paypal 등이 생체인식기술을 활용해 온라인 환경에서 보다 편리하고 안전한 사용자 인증 표준 기술을 개발하고 보급하기 위해 2012년에 설립한 국제 표준기구이다. (FIDO 개요 및 주요 멤버는 별첨 참고)

BC카드는 지난 3년 동안 △ FIDO 서버 구축[1] △ 국내 최초 삼성페이 지문인증 적용 △ 세계 최초 FIDO 기반 화자(음성) 인증 적용 등 생체인증을 활용한 결제서비스 개발 및 보급을 위해 노력해왔다.

이와 같은 성과들을 인정받아 지난 1월 28일 미국 샌디에고에서 개최된 FIDO 정기총회에서 이사회 멤버로 선임됐으며, 최정훈 상무(핀테크본부장)가 BC카드를 대표해 FIDO 이사회 멤버로 활동하게 될 예정이다.

BC카드의 FIDO 이사회 멤버 선임은 아시아 금융사 중 최초 사례이며, 국내에선 삼성전자, 크루셜텍에 이어 3번째로 이사회 멤버가 된 것이다.

BC카드는 이사회 멤버로 선임됨에 따라 생체인증 관련 국제 표준 솔루션을 보급할 수 있는 사업 기회를 마련했으며, 생체인증 등 글로벌 신기술을 선도적으로 도입해 고객에게 보다 편리한 결제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했다.

또한, 카드산업과 핀테크산업에서 FIDO 기술을 활용한 비대면 인증에 대한 역량을 강화하고, KT에서 올해 출범 예정인 K뱅크의 비대면 인증부분에서도 중요한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BC카드 서준희 사장은 “이번 FIDO 이사회 멤버로의 선임을 통해 그 동안의 노력에 대해 대외적으로 인정받아 기쁘다”면서 “생체인증을 활용한 핀테크 서비스는 물론 다양한 업종의 글로벌 기업들과의 협업을 통해 고객들에게 최고의 가치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비씨카드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BC카드
홍보팀
정택식
02-3475-8132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금융  카드  인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