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 Logo
2016-02-19 09:48
한전-삼성전자-엠투파워, ESS식 냉난방설비 규격 제정 기술협력 체결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9일 -- 한국전력(사장 조환익)은 2월 18일 나주 본사에서 삼성전자㈜ 및 ㈜엠투파워와 전력수요관리 신규기기로 개발 추진 중인 ‘ESS식 냉난방설비’*의 규격제정을 위한 기술협력 협약을 체결하였다.

*ESS식 냉난방설비는 심야시간대(23시~9시)에 ESS를 충전 후 냉난방 최대부하시간대(3~4h)에 냉난방설비(시스템에어컨) 전용으로 방전하여 냉난방하는 설비로 전력피크 감소 및 에너지의 효율적 이용 가능

한전은 정부의 에너지신산업 정책*에 부응하고, ESS적용 신사업 모델로 적합한 ’ESS식 냉난방설비‘ 도입을 추진하기 위해 지난해 ’전력수요관리 신규기기 발굴TF‘ 를 사내외 전문가와 운영하여 ’ESS식 냉난방설비‘ 등 6개 품목을 발굴하였다.

*정부는 민간의 에너지신산업의 대응투자를 유도하고, 중소·벤처기업의 신산업 참여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전력공기업이 선도적으로 에너지신산업에 투자하여 시장을 확대하기를 희망함 (‘16.1.28 산업통상자원부 보도자료)

한전은 올해 연말까지 ESS식 냉난방설비의 본격적인 보급 추진을 목표로 관련분야 전문기업인 삼성전자(주) 및 ㈜엠투파워와 올해 상반기에 ESS식 냉난방설비 기술·운영기준을 제정하고 ‘ESS식 냉난방설비’의 사용확산 기반을 구축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식에서 이재우 한전 전력수급처장은 “한전과 관련 기업들간 윈윈을 통해 에너지신산업 창출 및 전력산업 발전을 도모하고 동반 성장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현식 삼성전자㈜ 한국총괄 B2B영업팀장, 김영수 ㈜엠투파워 대표는 ”ESS식 냉난방설비의 성공적인 사업모델 정착을 위해 한전과의 기술협력에 회사의 역량을 모아 좋은 결과를 맺겠다“ 고 화답하였다.

앞으로도 한전은 ESS식 냉난방설비 보급 뿐만 아니라 에너지의 효율적 이용 및 부하율 향상, 신사업 창출 등과 관련된 신규사업 발굴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한국전력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한전
홍보실
김형관
061-345-3153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산업  중전기  에너지/환경  전력/원자력  제휴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