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강원도, 북 접경지역 경기침체 종합 지원대책 추진

2016-02-19 09:52
강원도청 제공

춘천--(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9일 -- 강원도가 19일 북한과의 긴장 고조로 인해 북 접경지역이 입게 될 피해 대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최근 북한의 핵실험과 미사일 발사로 긴장이 고조된 가운데 접경지역 군부대 외출·외박이 줄어들고 철원 평화전망대 및 DMZ 평화생태공원, 화천 칠성전망대, 양구 을지전망대, 고성 통일전망대 등 안보 관광지의 일시 통제로 관광객이 감소하여 지역경제가 침체되고 음식점·숙박업소를 비롯한 주변지역 상권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정부와 강원도는 접경지역의 경기위축을 해소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주민과 영세 상인들에게 도움을 주고자 세부 지원대책을 마련 하여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접경지역 자치단체에서도 지역사랑상품권 운영을 확대하고 농특산물 판매촉진 활동과 직거래 행사지원, 단체관광객에 대한 요금 감면과 인센티브 지원으로 관광객을 유치하는 등 지역상권 활성화 대책을 추진하기로 했다.

김명선 강원도 기획조정실장은 “도내 접경지역의 지역경기 침체가 장기화되지 않도록 현재 일부 통제중인 안보관광지에 대한 출입제한 해제와 추가지원 확대 건의 등 경제 활성화를 위한 방안을 지속적 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강원도청
균형발전과
033-249-387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