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G생명 Logo
2016-02-19 11:25
ING생명 ‘모으고 키우는 변액적립보험 v2.0’ 출시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19일 -- ING생명은 고객이 성향에 따라 자산운용 방식을 선택할 수 있는 ‘무배당 모으고 키우는 변액적립보험 v2.0’을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 상품에 가입하는 고객은 자산운용 방식을 ‘운용사경쟁형’과 ‘고객설계형’ 중에서 고를 수 있는데, ‘운용사경쟁형’은 국내 5대 자산운용사(미래에셋, 한국투자신탁, 삼성, 하나UBS, 한화)간 경쟁을 통해 일임형으로 운용된다. 고객은 각 회사 수익률을 비교해 직접 자산운용사를 선택할 수 있다. ‘고객설계형’은 16종의 국내·해외 펀드*를 고객 성향에 맞게 직접 선택하여 운용하는 방식이다. 운용사경쟁형의 경우 시장급변 시 단기적으로 리스크를 줄이기 위해 단기채권형 선택도 가능하다.

펀드유형(고객설계형, 운용사경쟁형)은 계약일 이후 1년경과 후부터 보험연도 기준으로 연 2회 이내에서 변경이 가능하다. 각 유형 내에 포함된 펀드종류도 수수료 없이 연 12회까지 바꿀 수 있다.

이 밖에도 ‘무배당 모으고 키우는 변액적립보험 v2.0’은 목표 수익률 달성 시 수익을 안정적으로 챙겨놓을 수 있는 ‘안심플러스 옵션’, 투자성과에 따라 변동된 계약자적립금을 내가 원하는 포트폴리오 대로 유지되도록 하는 ‘펀드자동재배분’, 추가납입보험료나 기본보험료(거치형)를 일시금이 아닌 원하는 기간 동안 매월 나누어 투자할 수 있는 ‘평균분할투자’, 계약자적립금이 투자수익률에 연동하지 않고 최저보증이율을 적용받는 공시이율에 연동하도록 할 수 있는 ‘일반계정전환’ 등의 옵션을 제공해 고객이 보다 안정적으로 수익을 추구할 수 있도록 했다.

적립형의 경우 300만원이 넘는 고액보험료에는 할인이 적용되며, 5년 이상 보험료 납입 시 납입보험료의 최소 1%에서 최고 2% 장기납입보너스를 추가로 적립해 준다.

ING생명 특별계정투자관리팀 하영금 부장은 “변액보험은 위험관리와 수익을 동시에 추구하는 상품으로 장기적인 안목을 가지고 상황에 따라 지속적으로 펀드 관리를 해주어야 한다”며 “이번 상품에서 추가된 ‘운용사경쟁형’은 펀드관리의 핵심적인 부분인 자산배분을 전문 자산운용사에 일임하는 동시에 자산운용사들이 더 높은 수익을 낼 수 있도록 자율경쟁 체제를 만든 것으로 자산운용사별 수익률이 매일 공시된다. 고객들은 수익률을 직접 조회하고 비교하여 수익률 높은 자산운용사를 선택하는 것이 가능하다. 또한 ‘고객설계형’과 ‘운용사경쟁형’ 간의 운용 방식 변경이 가능하여 고객의 선택권을 넓힌 상품이다.”고 설명했다.

*고객설계형 펀드 16종: 주가지수 움직임을 따라가도록 포트폴리오를 구성한 인덱스펀드(6종), 펀드매니저가 성장가능성이 높은 유망한 종목을 발굴하고 적극적인 투자 전략을 통해 수익률을 올리는 액티브펀드(7종), 채권형펀드(3종)
  • 언론 연락처
  • ING생명보험
    Corporate Communication Team / PR
    진현정 대리
    02-2200-8601
    Email 보내기
ING생명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ING생명보험
Corporate Communication Team / PR
진현정 대리
02-2200-8601
Email 보내기

ING생명이 고객이 성향에 따라 자산운용 방식을 선택할 수 있는 무배당 모으고 키우는 변액적립보험 v2.0을 출시한다 (사진제공: ING생명)
ING생명이 고객이 성향에 따라 자산운용 방식을 선택할 수 있는 무배당 모으고 키우는 변액적립보험 v2.0을 출시한다
(사진제공: ING생명)
300x181
480x290
1039x628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금융  보험  신상품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