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연구원 Logo
2016-02-22 06:00
한경연 “한국 국부펀드 대체투자 비중 중국·싱가포르 등보다 낮아”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2일 -- 한국투자공사(KIC: Korea Investment Corporation)의 대체투자 비중이 다른 나라 국부펀드나 국민연금에 비해 낮다는 분석이 나왔다. 상대적으로 투자성향이 소극적이라는 의미다.

한국경제연구원(이하 한경연, 원장 권태신)은 22일 국부펀드의 전략적 운용 방안 국제 비교를 중심으로 보고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국부펀드의 대체투자 비중이 펀드재원이 유사한 주요 글로벌 국부펀드인 중국 CIC(China Investment Corporation), 싱가포르 GIC(Government of Singapore Investment Corporation)에 비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과 싱가포르는 각각 37.7%, 16%로 여전히 대체투자 비중을 높게 유지하는 등 적극적인 투자성향을 보인반면 한국투자공사는 8%로 상대적으로 낮았다. 이는 운용성향이 보수적인 국민연금의 대체투자 비중 9.9%에 비해서도 1.9% 포인트 낮은 수치다.

장성렬 한경연 연구원은 “글로벌 경제침체 상황에서 수익이 불확실한 주식, 채권 등의 전통투자이외에 대체투자 등으로의 확대는 세계적인 추세”라며, “수익률 측면에 있어서도 최근 5년간 한국투자공사의 대체투자 연평균 수익률은 8.30%로 전통투자 수익률 5.83%를 앞서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고 말했다.

전통투자자산 군에만 투자를 하던 세계 최대규모의 노르웨이 국부펀드(GPFG)의 경우 최근 들어 해외부동산투자에 비중을 늘려가고 있다. 또 중국 CIC도 글로벌 금융위기 이래 대체투자 확대이외에도 글로벌 자원 확보라는 국가 전략적인 측면에서 에너지 기업 인수합병을 주도하는 등 적극적인 투자에 나서고 있다. 싱가포르 GIC 역시 2013년 공식적으로 보다 적극적인 투자로 전환한다는 방침을 발표한 바 있다.

장성렬 연구원은 “우리나라도 세계적인 추세를 따라 인프라를 포함한 대체투자 분야와 기업인수합병 분야 공동투자 등 다양한 형태로 투자영역을 확대해야 한다”며, “이는 수익률제고와 함께 국내금융산업 발전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한국경제연구원
    홍보팀
    송재형 팀장
    02-3771-0328
한국경제연구원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한국경제연구원
홍보팀
송재형 팀장
02-3771-0328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기업 경영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