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청 Logo
2016-02-21 11:38
경기도, 2015년 도내 소비자상담 18,220건으로 지난해 대비 21% 증가
  • 소비자정보 제공 12,340건(67.7%), 피해처리 건수 5,880건(32.3%)
    청구 이유별 현황으로는 계약 해제 및 청약 철회가 가장 많아
    전자상거래 등 특수판매 이용으로 인한 상담이 38%에 달해
수원--(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1일 -- 지난해 경기도 내 소비자상담 건수가 전년 대비 21%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 소비자정보센터가 2015년도 소비자상담 실적을 분석한 결과, 총 상담건수는 18,220건으로 전년 실적 15,059건에 비해 21%가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 중 규정이나 법령 설명, 피해구제 접수 안내 등의 정보 제공이 12,340건으로 67.7%를 차지했으며, 교환 및 환급, 계약 해제 등 사업자와의 중재를 통해 피해를 처리한 건이 5,880건(32.3%)으로 파악됐다.

청구 이유별 현황으로는 ‘계약 해제 및 청약 철회’를 요구하는 상담이 5,600건(30.7%)으로 가장 많았다. 또 ‘품질 및 A/S 상담’이 5,230건(28.7%), ‘소비자분쟁 해결 기준이나 법규 등의 정보 문의’가 2,262건(12.4%), ‘계약 불이행’이 2,234건(12.3%), ‘사업자 부당행위 관련 문의’가 1,099건(6.0%), 기타가 1,795건(10%)을 차지했다.

품목별 접수 현황을 살펴보면, ‘의류 및 신변용품’이 2,277건(12.5%)으로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했다. 이어서 전화·이동통신·인터넷서비스 이용의 ‘정보통신서비스’가 1,913건(10.5%), 여행·숙박·할인권 등의 ‘문화오락서비스’ 1,689건(9.3%), ‘식료품·기호품’ 1,228건(6.7%), ‘정보통신기기 1,074건(5.9%) 순으로 접수됐다.

판매 유형별로는 인터넷 전자상거래, TV홈쇼핑, 텔레마케팅 상술 등 ‘특수거래로 인한 소비자상담’이 6,384건으로 전체 상담건수의 38.1%로 나타났으며, 특수거래 중에서는 전자상거래가 47.8%로 거의 절반을 차지했다. 일반 판매 상담건수는 10,346건(61.9%)이었다.

권금섭 경기도 공정경제과장은 “올해에는 고령 소비자의 기만 상술에 대비해 소비자의 피해예방 교육 및 적극적인 피해구제 처리를 실시하겠다”며 “특히 고령 소비자의 피해 예방에 주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경기도청
    공정경제과 상생협력팀
    권금섭
    031-8030-2960
경기도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경기도청
공정경제과 상생협력팀
권금섭
031-8030-2960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조사연구  인천/경기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