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Logo
2016-02-23 08:59
SK텔레콤, 유럽 선도 통신사 도이치텔레콤과 파트너십 체결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3일 -- SK텔레콤이 유럽 선도 통신사인 도이치텔레콤과 협력을 통해 ICT 분야 글로벌 리더십을 강화하고 신성장 동력 발굴을 위한 의미 있는 글로벌 행보를 시작한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장동현, www.sktelecom.com)은 독일 도이치텔레콤(CEO 팀 회트게스 Timotheus Hoettges, www.telekom.de)과 MWC 2016에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2일(현지시각)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양사는 플랫폼 영역에서 공동사업 기회 모색, R&D 영역에서 기술 표준화 선도 등 긴밀한 협력을 추진키로 했으며, 이를 통해 ICT 영역 주도권 강화 및 새로운 성장을 견인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되었다.

이를 위해 양사는 지난해 10월부터 고객 · 시장 · 기술 측면에서의 글로벌 리더십 강화를 위해 긴밀히 협의해 왔으며, 지난해 12월 ‘차세대 플랫폼사업 · 5G 기술 개발 공동 추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데 이어, 이번 MWC2016에서 협력 방안을 보다 구체화한 파트너십 체결에 이르게 되었다.

양사는 ▲미디어플랫폼 ‘클라우드스트리밍’ 유럽시장 진출 ▲스마트시티 솔루션 공동 개발 및 신규시장 개척 ▲Lifeware 상품群 글로벌 진출 협력 ▲5G, 차세대 N/W 및 IT 인프라 등의 ICT 기술 표준화 선도 등 ICT 전반에서 긴밀한 협력을 해 나가기로 했다.

◇미디어플랫폼 유럽시장 진출… 2분기 ‘클라우드스트리밍’ DT 가입자 대상 시범서비스 제공

양사는 미디어플랫폼 글로벌 진출에 공동 협력하기로 하고, 우선 올해 2분기에 SK텔레콤의 ‘클라우드스트리밍’ 솔루션을 도이치텔레콤 가입자를 대상으로 시범서비스 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지난해 12월부터 도이치텔레콤 본사에 있는 T-Labs에서 솔루션 테스트를 진행하였고, 경쟁사와 대비하여 ‘클라우드스트리밍’의 기술적 우수성을 입증하였다.

현재 도이치텔레콤은 유럽 內 600만명의 미디어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어, SK텔레콤은 이번 협력을 계기로 유럽 ‘클라우드스트리밍’ 시장 진출의 교두보를 확보하게 되었다.

SK텔레콤 자회사 ENTRIX가 제공하는 ‘클라우드스트리밍’은 셋톱박스 하드웨어 성능에 크게 구애 받지 않고 IPTV/케이블TV 고객에게 항상 최신 사용자 인터페이스(UI)를 제공하는 차세대 셋톱박스 솔루션으로 사업자는 셋톱박스 투자비 및 가입고객 유치비용을 크게 줄일 수 있어, 미디어사업자에게 매우 유용한 솔루션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스마트시티 솔루션 공동 개발 및 글로벌 신규시장 함께 개척키로

최근 도시인구 급증으로 인한 에너지부족, 교통난 등 심각해지고 있는 도시문제를 효율적으로 해결하고 도시민에게 혁신적인 신규 서비스 제공을 위해 양사는 IoT/빅데이터 기반의 스마트시티 분야에서 상호 협력하기로 하였다.

양사는 IoT/빅데이터 영역의 앞선 경쟁력을 바탕으로 현지에 최적화된 스마트시티 플랫폼을 독자적으로 개발해 오고 있었으며, 그 동안 확보된 노하우와 서비스를 바탕으로 스마트시티 플래폼 기반의 글로벌 지향 서비스를 공동으로 개발하고 신규시장도 함께 개척해 나가기로 했다.

이를 위해 도이치텔레콤은 지난 2월초 SK텔레콤이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부산시 해운대구를 방문하여 개방형 스마트시티 플랫폼과 관련 서비스를 직접 체험하고 글로벌 시장 진출 가능성을 높이 평가하였다.

한편 SK텔레콤은 부산시와 컨소시엄을 구성하여 지난해 5월부터 부산시 해운대구를 중심으로 미래부가 주관하는 스마트시티 실증단지 조성사업을 시작하였으며, 지난해 12월 국제표준 IoT 기반의 개방형 스마트시티 플랫폼을 구축하고 총 10개 스마트시티 서비스를 시범 제공 중에 있다.

◇Lifeware 상품群 글로벌 진출 협력… 2분기 UO스마트레이져빔 독일시장 진출

양사는 각사가 서비스 중에 있는 혁신적인 Lifeware 상품 및 솔루션의 글로벌 시장 진출에도 공동 협력하기로 했다.

먼저 올해 2분기에 SK텔레콤 ‘UO스마트빔레이져’를 독일시장에 출시하고, 이후 유럽시장으로 확대해 나가기로 했으며, 도이치텔레콤의 ‘In Car WiFi 솔루션’ 국내 도입도 추진하기로 했다.

작년 6월 출시된 ‘UO스마트빔레이져’는 HD급 해상도를 구현한 초소형 피코 프로젝터로, 아웃도어 캠핑용뿐만 아니라 가정용, 업무용 빔 프로젝터로도 손색이 없어, 야외활동이 많고 가정에서 여가를 중시하는 유럽인들에게 적합한 상품으로 큰 호응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도이치텔레콤은 SK텔레콤의 Lifeware 제품에 대해 높은 평가에 기반, ‘UO스마트빔레이져’를 시작으로 Lifeware 상품郡 전체로 협력범위를 확대할 것을 선제안 하였고, 이에 대한 구체적 협력 방안을 협의 중에 있다.

한편 국제로밍 분야에서도 양사 고객 혜택 제고 및 LTE 로밍 고도화를 위한 협력도 병행한다.

◇R&D 영역 협력으로 ICT 기술 표준화 선도키로

양사는 미래기술 표준을 선도하기 위한 연구개발에 협력하고 다양한 글로벌 프로젝트에 공동 참여함으로써 ICT 인프라 혁신을 주도하기로 하였다.

우선 Network Slicing, Mobile Edge Computing, Open Access Network 등 주요 5G 기술 분야를 대상으로 표준화에 적극 협력하고 관련기술 시험 개발에도 함께 나설 계획이며, 5G 대상 Killer Application 발굴 및 구현에도 앞장설 예정이다.

- Network Slicing: 하나의 물리적 네트워크를 여러 개의 독립적인 가상화 네트워크로 분리하여 서비스 맞춤형으로 네트워크를 할당하고 운영/관리할 수 있게 해 주는 기술

- Mobile Edge Computing: 단말과 최단거리에 위치한 기지국이나 국사에 사용자가 필요로 하는 기능을 전진배치하는 기술로써 이를 통해 대용량 트래픽을 사용하는 서비스의 품질 보장 및 초저지연 기술 지원 가능

- Open Access Network: 개방형 구조의 단일 하드웨어 플랫폼에서 다양한 소프트웨어 구현을 통해 무선 네트워크에 유연성, 확장성, 신속성을 보장함으로써 고객 체감 서비스 향상과 신규서비스 창출 기회를 제공해주는 기술

또한 양사는 글로벌 대표 이통사로서 페이스북 주도 글로벌 프로젝트 *OCP에도 함께 참여하여 개방형 하드웨어 표준화에 이통사 요구사항을 반영하기 위해 노력하는 등 5G 인프라 혁신을 선도해 나갈 것이다.

* Open Compute Project: Facebook이 주도하는 개방형 IT Infra 논의 기구

한편 SK텔레콤은 다국적 기업을 대상으로 글로벌 네트워크 서비스 제공을 목적으로 하는 Telco간 연합체인 ngena(Next Generation Enterprise Network Alliance)에 도이치텔레콤과 함께 창립멤버로 참여키로 하였다.

ngena는 다국적 기업이 해외에 설립된 지사간 네트워크 연결에 필요한 인터내셔널 허브 역할을 지원하며, 지역 Telco간 인프라 공유를 통한 혁신적인 글로벌 네트워크 플랫폼 서비스를 ‘17년부터 제공할 예정이다. 기업용 글로벌 네트워크 서비스 시장은 전 세계적으로 약 50 조원 규모로써, 매년 3.5%씩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현재 ngena에는 SK텔레콤, 도이치텔레콤을 비롯하여 Century Link(미국), Reliance Industries(인도) 등 4개社 가 창립멤버로 참여하고, 내년까지 20 여개 이상 Telco 참여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올해 2분기부터 유럽지역에서 시범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 Century Link는 초고속인터넷, Cloud Infra 및 IT Services 등을 제공하는 통신사업자로 미국 내 25만 mile의 Fiber NW을 보유
- Reliance Industries는 인도 통신사업자로 25만 km의 Fiber NW을 보유

양사는 이번 파트너쉽 체결을 바탕으로 SK텔레콤의 혁신적인 솔루션 및 상품의 유럽 라이센싱/판매 계약 등을 구체화해 나갈 계획으로, ICT 영역에서의 기술 주도권 강화뿐만 아니라, 유럽 및 아시아 시장에서의 공동 사업 기회도 모색하여 새로운 성장을 견인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되었다.

이날 행사에는 SK텔레콤에서 장동현 사장, Global사업부문장, 종합기술원장, 상품기획부문장 등이 참석하였고, 도이치텔레콤에서는 팀 회트게스 사장, 독일사업총괄, CTO 등이 참석했다.

SK텔레콤 장동현 사장은 “세계 최고 이통사 중 하나인 도이치텔레콤과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글로벌 시장 진출 및 미래기술 공동 개발 등 새로운 성장을 위한 교두보를 확보하게 되었으며, 양사간 긴밀한 협력을 통해 ICT 산업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도이치텔레콤 팀 회트게스 CEO는 “이번 파트너십 구축이 양사 고객을 대상으로 더 높은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혁신적인 서비스 개발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며, SK텔레콤의 빠른 실행력과 혁신 역량에 깊은 감명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SK텔레콤
    홍보실
    02-6100-3823
SK텔레콤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SK텔레콤
홍보실
02-6100-3823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통신  제휴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