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광역시청 Logo
2016-02-23 10:37
부산시, 유관 기관과 함께 ‘제4차 명품 북항 창조협의회’ 열어
부산--(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3일 -- 부산시가 부산항 개항 140주년을 맞이하여, ‘유라시아 출발도시 부산’이라는 미래 비전을 설정하고 향후 30년을 내다보는 청사진을 최초로 제시하였다.

23일 오전 김규옥 부산시 경제부시장이 주재한 ‘제4차 명품 북항 창조협의회’에서 부산지방해양수산청장, 부산항건설사무소장, 부산항만공사사장과 함께 ‘북항 그랜드 마스터 플랜(안)’을 논의하였다.

동 계획안은 북항 전 지역에 ▲국제교류 도시축 ▲창조경제 중심축과 ▲게이트웨이 연계축을 구축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다.

기본방향은 항만과 철도를 이용한 화물수송 위주의 북항과 원도심을 해양비즈니스와 문화, 관광, R&D 등 융·복합산업 중심의 글로벌 도시로 탈바꿈시켜 부산을 유라시아 출발도시로 자리매김 하는 것이다.

동 계획은 2~30년 후의 북항의 모습을 조감도 형태로 구현하여, 해양수도의미래 청사진을 부산시 차원에서 최초로 제시하는 데 가장 큰 의의가 있다.

본 청사진은 2015년 4월에 용역을 착수하여 중간보고의 형태로 오늘 협의회에서 논의한 후, 전문가, 시민단체 등의 의견을 수렴하여 수정·보완할 예정이며, 추후 해양수산부, 부산항만공사 등과 세부적으로 협의할 계획이다.

이번 계획은 부산항에 대한 국가차원의 계획에 앞서 부산의 미래발전을 위한 비전을 제시하는 청사진의 초안으로써, 국비확보를 위한 구상사업을 발굴하고 부산시민, 특히 장래 세대에게 유라시아 출발도시인 부산의 미래를 보여주어 부산 발전에 대한 희망과 비전을 제시하려는 데에도 목적이 있다.
  • 언론 연락처
  • 부산시
    해양겨제특별구역추진단
    안상준
    051-888-5361
부산광역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부산시
해양겨제특별구역추진단
안상준
051-888-5361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정책  부산/울산/경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