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 Logo
2016-02-23 11:17
행복도시 명품산업단지 ‘세종테크밸리’ 첫 분양 개시
세종--(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3일 -- 국토교통부(장관 강호인)와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이충재)이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 최초의 도시첨단산업단지인 ‘세종테크밸리’에 대한 분양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25일(목) 공급공고 예정인 세종테크밸리는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이하 행복청)이 대전 대덕특구, 오송 등 인근 산업생태계와의 연계에 적합한 위치인 행복도시 4생활권에 차기 도시성장동력으로 조성 중인 산업단지이다.

이번에 공급될 산업용지는 행복도시의 뛰어난 정주여건과 접근성을 누릴 수 있는 세종테크밸리의 중심부 14필지(47,950㎡)로, 우수기업유치를 위해 행복도시 조성원가(248만 원/평)의 65∼90% 수준으로 저렴하게 공급된다.

입주기업에게는 다양한 인센티브가 부여된다. ①취득세 감면(75%), 재산세 5년간 감면(75%), ②토지대금 5년 무이자할부(공급가 7% 감면효과) 및 저금리 융자알선, ③ 행복도시 공동주택 특별분양권(30억원 이상 투자기업 임직원 대상)을 부여하며, 이와 함께 ➃산학융합지구 지정(산업부 장관)도 추진 중이다.

세종시에서는 이와는 별도로 수도권 앵커기업(유망 성장업종의 모기업체) 대상으로 ➄지방투자촉진보조금(최대 80억) 지원을 적극 검토 중이다.

입주 희망기업에게는 입주모집 공고(‘16. 2. 25) 후 약 3개월의 입주신청 준비기간이 주어지며 ’세종테크밸리 정책심의위원회‘에서 입주기업을 최종 선정하게 된다.

행복청, 세종시 및 민간전문가로 구성된 심의위원회는 입주희망기업의 현황 및 사업계획을 심사·평가하여 행복도시 자족기능 확충에 적합한 기업 및 연구기관을 선정하게 된다.

주요 유치업종은 성장가능성이나 주변 첨단산업과의 연계 등을 고려하여 정보기술(IT)·생명공학기술(BT)·친환경에너지기술(ET) 융합산업 등으로 정했으며, 공해유발 업종은 배제된다.

세종테크밸리 산업용지 공급에 대해 해외 대학 및 부설연구소들도 관심을 표명하고 있다.

행복청과 작년 10월에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아일랜드 코크국립대학 관계자는 오는 3.9∼10일 이틀간 세종테크밸리 현장 방문과 함께 국내 대학· 연구소와의 연구협력 및 연구소 설립 부지에 대한 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아이비리그 명문대학인 코넬대도 행복청 관계자를 미국 뉴욕캠퍼스로 초청해 투자협의를 진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코넬대는 세종테크밸리 내 연구 개발(R&D)센터(뇌과학연구) 설립을 위한 투자의향서(LOI, Letter of Intend)를 올 1월에 행복청에 제출한 바 있다.

행복청은 이 외에도 4개 외국대학 국제컨소시엄(행복청과 ’12.5 양해각서 체결 ), 한국과학기술원(KAIST)과 함께 투자를 검토해왔던 스위스 로잔공대 등과도 지속적으로 접촉해 테크밸리 입주를 유도할 예정이다.

행복청 관계자는 코크대 등 외국 교육 및 연구기관의 입주 수요 발생시 외국기업의 법인세(최대 5년 100%, 2년 50%) 및 임대료 감면(조성원가 1% 이하) 인센티브가 부여되는 외국인투자지역 지정(산업부 장관)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행복청은 해외 대학 및 연구소 외에도 수도권 및 앵커기업의 세종테크밸리 투자유치를 위해 투자설명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현재까지 110개 기업이 행복도시 입주에 관심을 표명한 상태이며, 세종시,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함께 수도권[3.11(금) 14:00∼15:00/서울 플라자 호텔] 및 충청권[2.24(수) 08:30~10:00/대전 유성호텔]에서 각각 투자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또한 1차 공급 이후 하반기에 곧바로 2차 공급을 준비해 이번 심사에서 아쉽게 탈락하거나 참여하지 못한 앵커 기업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토지를 공급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는 세종테크밸리는 대전 대덕 연구개발특구와 오송생명과학단지를 연계하는 첨단산업벨트의 핵심 축”이라면서, “최적의 벤처 생태계 조성과 연구 개발(R&D)기반을 마련해 중부권 창조경제의 핵심 단지로 키워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충재 행복청장은 “세종테크밸리는 행복도시 2단계 개발 및 자족기능 확충의 시발점”이라면서 “2단계 완성시점인 2020년까지 국내외 바이오정보화(BIT) 첨단기업 500개사를 유치해 영국 런던의 테크시티, 미국 뉴욕의 테크캠퍼스와 같은 세계적인 명품산업단지로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행복도시 세종테크밸리 내 기업 입주 관련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행복청 도시성장촉진과(044-200-3184) 또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세종특별본부 투자유치부(044-860-7821)로 문의하면 된다.
  • 언론 연락처
  • 국토교통부
    복합도시정책과
    정석철 서기관
    044-201-3685
국토교통부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국토교통부
복합도시정책과
정석철 서기관
044-201-3685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건설/부동산  부동산동향/정책  분양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