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Logo
2016-02-23 13:03
LG생활건강, 충북창조경제지원재단 설립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3일 -- LG생활건강(대표:차석용)이 충북소재 화장품업체에 대한 신기술지원, 판매유통구축, 글로벌 인재육성 등을 지원하고 대중소기업의 상생협력 촉진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30억 원을 출연하여 충북창조경제지원재단을 설립한다.

이를 위해 LG생활건강은 23일 충북오창의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설문식 충청북도 정무부지사, 이의영 충청북도 도의원, 충북창조경제지원재단 이천구 이사장(LG생활건강 CTO), 윤준원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재단 설립 현판식을 가졌다.

이번에 설립한 충북창조경제지원재단은 화장품업체에 대해 ▲ 기술개발 및 품질평가 등 신기술지원 ▲ 공동개발 화장품의 국내외 판매유통 구축 ▲ 글로벌 화장품전문가 인재육성 등에 대해 전방위로 지원할 계획이다.

기술개발 및 품질평가 등 신기술지원 분야에서는 제조 및 충진 공정 차별화 업체를 발굴해 설비확충과 인증 진행 등을 지원하고 신소재 개발 업체의 효능발굴 및 초기 연구투자 비용을 지원한다.

공동개발 화장품의 국내외 판매유통 구축 분야에서는 중소업체의 국내외 전시회 참가 기회제공, 마케팅 교육 및 컨설팅을 지원해 성장 가능성이 높은 우수 중소기업의 기술과 제품의 홍보 및 판매기회를 제공한다.

글로벌 화장품전문가 인재육성 분야에서는 충북에 위치한 교육기관과 협력, 화장품 아이디어 공모전을 운영해 입상자에게 장학금을 지급하고 인턴쉽 프로그램도 진행할 계획이다.

이날 현판식 행사에서 설문식 충청북도 정무부지사는 “LG생활건강이 충북창조경제지원재단을 중심으로 충북도내 많은 화장품 중소기업에게 신기술 개발을 지원하여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이천구 충북창조경제지원재단 이사장은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와의 협업을 통해 미래를 선도할 중소화장품 전문기업과 인재를 육성해 나가겠다”며 “향후 충청북도를 화장품 연구, 생산, 판매의 핵심 거점 지역으로 만들어 K뷰티의 글로벌 시장 진출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LG생활건강은 충북창조경제지원재단 설립을 계기로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의 핵심 사업 중 하나인 뷰티 산업 육성에 도움을 주어 충북 지역의 화장품 산업 경쟁력을 높이고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는 등 창조경제 활성화에 활력이 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지난해 2월 설립된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는 화장품, 바이오 그리고 친환경 에너지관련 기업 중 기술력이 뛰어난 우수기업을 발굴, 지원하여 이들의 성장을 이끌어 가고 있다.

특히 LG생활건강과 벤처업체 KPT는 4개월간의 공동 연구개발 끝에 작년 7월 국내 최초로 구슬 형태의 화장품인 ‘백삼 콜라겐 진주환’을 출시하여 상품기획, 마케팅, 판매 등을 함께 진행, 성과를 인정 받아 작년 12월 열린 창조경제 기업대상 시상식에서 KPT는 종합대상을 LG생활건강은 상생대상을 각각 수상한 바 있다.
LG생활건강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LG생활건강
홍보팀
02-6924-6193~4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라이프 스타일  화장품  설립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