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청 Logo
2016-02-23 15:19
경북도, 중국시장 개척 위한 신선농산물 전문수출단지 집중 육성
대구--(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3일 -- 경상북도가 23일 지역 농식품 수출액의 23%를 차지하는 신선 농산물의 수출확대를 통하여 내수안정과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하기 위하여 신선농산물 전문수출단지를 육성한다고 밝혔다.

경북도는 민선 6기 최대 역점시책으로 그간 농식품 100대 선도 기업을 선정하여 수출을 주도할 수 있도록 집중지원하고, 농식품 수출진흥기금 조례를 제정하는 등 농업인 스스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농식품 수출에 대해 강력한 수출정책을 추진해 왔다.

하지만 이러한 노력에도 불구하고 도내 신선농산물은 내수 가격상승 및 일본 엔화 약세 등 국내외 수출환경 악화로 수출이 다소 둔화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도에서는 신선농산물 수출을 획기적으로 늘리기 위해 ‘경북 신선농산물 시범수출단지’를 조성 할 방침이다.

맞춤형 신선농산물 전문수출 시범단지 육성을 위해 안동, 고령에 예비수출단지 2개소(6ha)를 지정하고 개소당 3억원을 생산기반시설 현대화를 위해 지원하고,

경북도 농업기술원에서도 대외경쟁력이 높은 해외 수출전략형 딸기 품종인 ‘싼타’, ‘레드벨’등 해외시장 개척에 적합한 신품종을 육성· 보급하는 등 수출시장 경쟁력 제고를 위해서도 적극 노력할 예정이다.

향후 신선농산물 수출전문단지는 생산단계에서 수출까지 패키지 지원을 통해 작지만 성장가능성 있는 단지를 전략적으로 육성할 계획이며, 신선농산물 수출전문단지에서는 전략품목 발굴, 수출업체 및 해외 바이어 관리, 기업과 바이어·생산자 단체를 직접 연결하는 등 실질적이고 구체적인 역할을 수행한다.

또한 농수산물유통공사(aT)·코트라·경북통상 등 수출 전문기관과 ‘對중국·동남아 시장 개척 사업단’을 구성하여 상시적 협조체계를 강화하고, 중국 무역사절단 파견, 캐나다 등에 상설판매장 설치 등을 통해 해외시장 개척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경상북도 신기훈 FTA농식품유통대책단장은 “한중FTA체결로 지리적 접근성, 생산품목 및 기후조건 유사성 등으로 농업인들의 심리적 피해와 불안감 가중으로 무한경쟁 시대에는 수출만이 살길이다 라는 각오로, 공격적인 수출 마케팅을 위해 행·재정적 시스템 구축에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경상북도청
    FTA농식품유통대책단
    주무관 서열환
    054-880-3340
경상북도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경상북도청
FTA농식품유통대책단
주무관 서열환
054-880-3340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농수산  농업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정책  대구/경북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