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청 Logo
2016-02-24 12:00
특허청, 아랍에미리트와 450만 불 규모의 특허정보 시스템 사업계약 체결
  • 특허청 한국 특허정보 시스템 중동으로 첫 수출
대전--(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4일 -- 최동규 특허청장과 알 쉐히(Al Shehhi) 아랍에미리트(UAE) 경제부 차관이 25일 오전 11시 특허청 서울사무소(서울 강남구 역삼동)에서 상호 업무협약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맺고, 이어서 한국형 특허정보 시스템을 450만 달러(한화 약55억) 규모로 아랍에미리트(UAE) 정부에 첫 수출하는 사업계약도 체결한다.

양국은 MOU를 통해 특허시스템 개발·운영 경험을 통한 UAE시스템 구축 지원, 지식재산 교육 분야 협력, UAE 특허부서 확대를 위한 조직 컨설팅도 협력한다.

UAE 정부에 첫 수출되는 특허정보시스템은 UAE내 특허와 디자인의 출원, 심사, 등록, 수수료 납부 등 특허행정의 전 과정을 온라인으로 처리하는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으로, 특허청 산하 한국특허정보원 컨소시엄이 3월부터 올해말까지 사업을 수행한다.

그동안 우리나라 특허정보시스템은 몽골, 아제르바이잔, 아프리카 지재권기구(ARIPO) 등에 공적원조(ODA) 형태로 지원한 경우는 있었지만 상대국 정부가 전액 시스템 구축 비용을 부담하는 수출 형태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시스템 수출이 이루어질 수 있었던 데에는 1999년 세계 최초로 인터넷 기반의 특허 전자출원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한국의 특허분야 전자정부 운영성과가 대외적으로 인정받은 결과이며, 특허청과 UAE 정부간 지재권 분야에서 지속적인 협력 및 신뢰관계가 바탕이 됐다.

2014년 2월 UAE 경제부와 지재권 분야 포괄적 협력 MOU를 체결한 것을 시작으로, UAE의 특허심사 업무를 대행하기 위해서 우리나라 특허심사관 5명이 현지에서 파견 근무 중이고, 특허출원 중 일부는 우리나라에서 심사처리를 진행하고 있다.

특허청은 여러 중동 국가들이 포스트 오일(Post-Oil) 시대를 대비하기 위해서 지식재산권 제도 및 시스템을 정비하려는 움직임이 활발한 것을 고려할 때, UAE에 모범적으로 형성된 지식재산 행정한류가 주변지역으로 널리 확산되는 기폭제로 작용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동규 청장은 “이번 특허정보시스템 수출 계약은 그간 자원, 에너지, 건설 등 전통적인 산업에 집중되었던 한-UAE 협력 분야를 지식재산, 전자정부 등 고부가가치 신성장동력 분야로 확대했다는데 의미가 크다”고 하면서 “특허청은 앞으로도 한국형 특허시스템의 해외 진출을 여타 지역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특허청
    정보고객지원국 정보고객정책과
    서기관 김용웅
    042-481-5084
특허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특허청
정보고객지원국 정보고객정책과
서기관 김용웅
042-481-5084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정책/정부  정부  정책  대전/충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