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청 Logo
2016-02-24 14:50
전남도, 25~27일 한국마이스연례총회…전남 휴양형 마이스산업 발전 기대
무안--(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4일 -- 국내외 마이스(MICE) 관계자 1천 500여 명이 참가하는 2016 한국마이스연례총회가 25일부터 3일간 여수세계박람회장에서 개최돼 전라남도의 휴양형 마이스산업 육성사업에 탄력을 받게 됐다.

마이스(MICE)란 모임(Meetings), 인센티브 관광(Incentive Tour), 컨벤션(Convention), 전시 및 이벤트(Exhibition & Event)의 머리글자를 따온 말로 통상 기업 등 집단이 회의나 연수 목적을 띄고 관광하는 것을 뜻한다.

‘꿈을 실현하는 창조 MICE!’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연례총회는 (사)한국MICE협회와 여수시가 공동 주최하고, 전라남도와 문화체육관광부, 여수세계박람회재단이 후원한다. 협회 회원사, 국내외 관련 협회·학회, 기업 등 국내외 MICE 관계자 1천 5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굴뚝 없는 황금산업’으로 불리는 마이스산업은 일반적인 관광산업의 3배에 달하는 부가가치를 창출한다. 이에 정부는 2009년부터 마이스산업을 국가 신성장 동력산업의 하나로 지정해 육성하고 있으며, 지자체들도 마이스산업에 적극 뛰어들어 유치에 열을 올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MICE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관광산업 활성화, 고용 창출이란 세부 주제로 진행되며 전문가 강연·교육, MICE업체 채용카페, 경연대회 등의 프로그램부터 도립국악단 공연, 참가자 여수투어까지 다채롭게 꾸며진다.

특히 올해는 연례총회뿐만 아니라 100여 개에 달하는 전시·상담마켓도 함께 열려 각 지자체와 관련 업체들이 직접 부스를 운영하면서 치열한 홍보·유치활동을 펼칠 것으로 예상된다.

전라남도도 도 대표 부스를 비롯해 시군, 도내 숙박업체 등과 함께 총 13개의 부스를 운영하며 홍보전에 적극 참여할 계획이다.

전라남도는 이번 행사 지원을 비롯, 문화관광재단에 전담 인력을 배치하는 등 마이스산업 육성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마이스산업육성 기본계획도 3월 중 마무리하고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특히 지난 1월 문체부 주관으로 한국MICE협회가 선정한 전국 기업회의 명소 15곳 가운데 전남에서 여수세계박람회장과 순천만 국가정원 2곳이 선정돼 전남 마이스산업 활성화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안기홍 전라남도 관광과장은 “이번 한국마이스연례총회가 마이스산업에 대한 인식을 확산하고, 전남의 우수한 자원을 홍보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섬과 숲, 바다, 갯벌 등 전남만의 강점을 살린 휴양형 마이스(MICARE)산업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전라남도
    관광과
    061-286-5260
전라남도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전라남도
관광과
061-286-5260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레저  관광/여행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정책  광주/전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