벼룩시장구인구직 Logo
2016-02-25 08:40
벼룩시장구인구직 “다음 퇴출대상자는 나?…직장인 69.4% 퇴사 불안감 느끼며 회사 생활해"
  • 직장인 10명 중 8명, 직장에서 퇴사 압박 받은 경험 있어
    퇴출 압박 사원급 가장 많이 받아, 예전과는 달리 직급과 관계 없이 퇴사 압박 경험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5일 -- 대기업, 금융권 등의 계속되는 인력 구조조정과 불경기의 장기화 등의 영향으로 정리해고, 퇴사 압박 등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끼는 직장인들이 많을 것이다. 실제로 직장인 10명 중 8명은 직장에서 퇴출 압박을 받은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문, 인터넷, 모바일로 구인구직정보를 제공하는 벼룩시장구인구직(대표이사 최인녕, job.findall.co.kr)이 직장인 751명을 대상으로 직장에서 ‘퇴사 압박을 받은 적이 있습니까?’라고 설문한 결과, 과반수를 훨씬 웃도는 82.8%가 ‘있다’고 답했다.

퇴사 압박을 받고 있다고 느낀 이유로는 25.2%가 ‘평소보다 과도한 업무지시’를 꼽았다. 다음으로 ‘업무와 관련 없는 타 부서로의 발령’(20.4%), ‘승진누락, 연봉삭감 등 인사 불이익’(19.2%), ‘담당업무에서 철저히 배제’(14%), ‘회식 등 단체활동 제외 등 은근한 왕따’(13%), ‘인사팀, 상사와의 잦은 면담’(8.2%) 등이 있었다.

퇴사 압박을 받은 직급은 ‘사원급’(29.6%), ‘대리급’(24.4%), ‘과장급’(22.6%), ‘부장급 이상의 임원’(12.4%), ‘차장급’(11%)의 순으로 구조조정의 1순위가 40대~50대 중장년층 이었던 예전과는 달리 최근에는 20대~30대의 젊은 사원급 직원까지 퇴사 압박을 받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퇴사 압박의 받은 이유로는 ‘회사가 재정적으로 어려워져서’(32.4%)를 가장 많이 선택했고, ‘조직개편으로 부서가 통·폐합, 축소 되어서’(24%), ‘개인성과, 실적이 좋지 않아서(20.2%), ‘상사나 동료와의 불화로 사이가 좋지 않아서’(14.8%), ‘회사에 반하는 행동을 해서’(7%), ‘지각, 결근 등 근태가 좋지 않아서’(1.6%)의 답변이 뒤를 이었다.

퇴사 압박을 받았을 때 대부분의 직장인들은 ‘회사 입장도 어느 정도 이해하지만 억울했다’(59.4%)고 답했으며 ‘퇴사 압박의 상황을 전혀 납득할 수 없었다’고 답한 직장인도 34.8%에 달했다.

그렇다면 퇴사 압박을 받은 후 직장인들은 어떻게 대응 했을까? ‘몇 달 정도 버티다 퇴사했다’(43.8%)는 응답이 가장 높았고 ‘별 다른 대응을 하지 않고 그냥 버텼다’가 28.8%로 그 뒤를 이었다. 압박을 견디지 못하고 바로 퇴사했다는 응답도 24.2%나 되었다.

퇴사 압박을 받고 퇴사를 한 이유는 48%가 ‘퇴사에 더 이상 남아야 할 이유가 없어서’라고 답했으며 퇴사 압박을 받고 퇴사를 하지 않은 이유로는 31%가 ‘내가 잘못한 것이 없어서’라고 응답했다.

한편 10명 중 7명은 ‘평소 회사로부터 퇴출당할 수 있다는 불안감을 느끼며 회사생활을 한다’(69.4%)고 답해 씁쓸함을 더했다.
  • 언론 연락처
  • 벼룩시장구인구직
    홍보팀
    김묘정 과장
    02-3019-1571
    Email 보내기
벼룩시장구인구직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벼룩시장구인구직
홍보팀
김묘정 과장
02-3019-1571
Email 보내기

대기업, 금융권 등의 계속되는 인력 구조조정과 불경기의 장기화 등의 영향으로 정리해고, 퇴사 압박 등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끼는 직장인들이 많을 것이다. 실제로 직장인 10명 중 8명은 직장에서 퇴출 압박을 받은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제공: 벼룩시장구인구직)
대기업, 금융권 등의 계속되는 인력 구조조정과 불경기의 장기화 등의 영향으로 정리해고, 퇴사 압박 등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끼는 직장인들이 많을 것이다. 실제로 직장인 10명 중 8명은 직장에서 퇴출 압박을 받은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제공: 벼룩시장구인구직)
300x115
480x185
960x369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노동  취업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