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서울병원 Logo
2016-02-25 10:13
삼성서울병원, 최첨단 감마나이프 도입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5일 -- 삼성서울병원은 아시아 국가 중 처음으로 방사선수술 장비인 감마나이프의 최신 모델 ‘아이콘(Icon)’을 도입했다고 밝혔다. 세계적으로도 6번째다.

감마나이프는 방사선의 일종인 감마선과 외과에서 쓰는 나이프를 합친 말로, 고에너지 상태의 감마선을 쏘아 전이성 뇌종양 등 뇌 관련 질환을 치료하는 방사선 수술장비를 말한다.

환자부담이 적고 치료효과 또한 수술 못지 않다는 장점 때문에 최근에는 부비동 등 두경부 종양이나 안구 흑색종, 혈관종과 같은 일부 안과 질환으로도 확산되는 추세다.

이번에 삼성서울병원이 도입한 <아이콘>은 이러한 감마나이프 중 가장 앞선 모델로 평가 받는 제품이다.

아이콘은 이전 세대 모델인 <퍼펙션>에 콘빔 CT를 결합한 장비로, 비정위틀 방식인 안면 마스크 타입으로 전환이 가능하다는 게 가장 큰 특징이다.

정확도가 생명인 감마나이프수술은 그동안 환자 머리를 못 움직이도록 일종의 나사를 이용, 두개골에 정위틀을 고정하는 방식을 주로 써왔다.

이 방법으로는 최고의 정확도를 보장할 수 있는 반면 정위틀을 나사로 고정할 때 통증을 뒤따르는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이번에 도입된 아이콘은 안면 마스크로 환자의 머리를 고정하도록 하여 통증을 견디지 못하는 환자에게 유용한 치료전략이 될 전망이다.

또한 아이콘은 감마나이프에 장착된 CT를 찍어서 MRI와 융합하여 치료부위를 확인하고, 실시간으로 환자 움직임을 추적하여 치료 부위에 정확하게 방사선을 전달하도록 설계됐다.

이를 토대로 1회의 감마선 조사로 적절히 치료하기 어려운 경우에는 분할치료가 쉽게 가능해 각각의 환자에서 필요한 최적의 치료방법을 선택할 수 있다.

이정일 삼성서울병원 뇌종양센터장(신경외과)은 “아이콘의 도입으로 환자상태에 따라 기존 방식을 포함해 다양한 치료 전략을 세울 수 있게 됐다”며 “그동안 쌓은 치료경험을 토대로 환자들에게 효과적이면서도 보다 안락한 치료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서울병원은 이번 아이콘 도입으로, 기존 장비 <퍼펙션(Perfexion)>과 더불어 상호 보완적으로 운용할 수 있게 됐다. 감마나이프를 2대를 갖춘 병원은 삼성서울병원을 포함해 전 세계적으로 3곳에 불과하다.
  • 언론 연락처
  • 삼성서울병원 홍보팀
    정재홍
    02-3410-3039,3041
    Email 보내기
삼성서울병원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삼성서울병원 홍보팀
정재홍
02-3410-3039,3041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건강  병원/의료  의학  개발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