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링크 Logo
2016-02-25 13:13
글로벌 커머스 기업 ‘비투링크’, IBK기업은행·SK증권으로부터 50억 대규모 투자 유치
  • 국내 첫 기술금융 사모펀드 투자 유치로 IT 기술력 인정 받아
    작년에 이어 연속적으로 투자 유치…창업 1년 반만 누적 투자 100억 돌파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5일 -- 글로벌 커머스 기업 비투링크(대표 이재호)가 IBK기업은행과 SK증권이 공동으로 설립·운용하는 기술금융 제일호 사모펀드(PEF)를 통해 50억 원의 신규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비투링크는 지난해 KTB네트워크, DSC인베스트먼트, DT캐피털(중국)로부터 총 53억 원의 투자를 받은 데 이어 올해에도 후속 투자를 유치, 창업 1년 6개월만에 총 103억 원의 투자금을 확보했다. 특히 기술금융 펀드를 통한 투자유치로 역직구 시장에 IT 기술력을 결합하려는 노력을 인정받게 됐다.

미미박스 공동창업자 출신의 이재호 대표가 설립한 비투링크는 국내 뷰티·유아용품을 중국 및 동남아시아 시장에 유통하고 있으며 역직구 모바일 커머스인 씽라라닷컴 운영과 온라인 물류관리 시스템인 ‘E-SCM’ 서비스를 제공한 중국의 주요 온라인몰을 포함해 20여 개의 아시아 이커머스에 채널을 오픈했으며 140여 개의 국내 브랜드와 제휴를 맺고 있다.

최근에는 중국 최대 헬스뷰티 오프라인 스토어인 중국 왓슨스와 계약을 체결하고 3년간 약 1800억 원 규모의 한국 화장품을 공급하는 중이다.

비투링크는 오프라인 채널 확대와 신규 투자 유치에 따른 신기술 고도화를 통해 올해는 매출 1000억 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국내 화장품 및 한류 제품을 아시아 소비자들에게 알리는 아시아 최고의 온오프라인 커머스 플랫폼 기업으로 사업을 확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비투링크 이재호 대표는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투자를 유치했다는 것은 비투링크가 초기단계를 벗어나 본격적인 성장단계에 진입했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기술력을 인정받은 만큼 한류 제품 유통에 최적화된 물류관리 시스템을 더욱 견고화시켜 아시아 시장 선점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비투링크 박혁진 재무팀장은 “중소기업에 대한 자금지원과 자본시장에 강점이 있는 IBK기업은행과 SK증권을 파트너사로 맞이하여 올해는 단순한 매출 성장뿐만 아니라 더 큰 그림을 그리기 위한 재무적 내실 강화에도 노력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IBK기업은행은 중국 화장품 역직구 시장의 성장성과 정교한 사업모델을 고도화 시킬 수 있는 비투링크의 역량에 주목하여 투자 의사결정을 했다며 앞으로도 기술금융 사모펀드 설립취지에 맞게 사업성이 우수한 초기기업들이 안정적인 자금 조달을 통해 기술 개발 및 사업성장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비투링크
    경영혁신팀
    김윤진 매니저
    070-5056-1574
    Email 보내기
비투링크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비투링크
경영혁신팀
김윤진 매니저
070-5056-1574
Email 보내기

비투링크가 IBK기업은행과 SK증권이 공동으로 설립·운용하는 기술금융 제일호 사모펀드를 통해 50억 원의 신규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 비투링크)
비투링크가 IBK기업은행과 SK증권이 공동으로 설립·운용하는 기술금융 제일호 사모펀드를 통해 50억 원의 신규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 비투링크)
300x136
480x218
1370x623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유통  전자상거래  수주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