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보건공단 Logo
2016-02-25 13:16
안전보건공단, 서비스업 재해예방 본격 시동
인천--(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5일 -- 안전보건공단(이사장 이영순)이 서비스업종의 재해예방을 위해 올해 재해다발 7대업종, 29만개 사업장을 대상으로 중점 지원에 나선다.

재해다발 7대 업종은 도소매 및 소비자용품 수리업, 음식 및 숙박업종 등으로 이들 업종을 중점 지원함으로써 서비스업의 재해감소를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재해다발 7대 업종 : 도소매 및 소비자용품 수리업, 음식 및 숙박업, 사업서비스업, 건물관리업, 위생 및 유사서비스업, 보건 및 사회복지사업, 교육서비스업

재해다발 7대 서비스업종의 재해자는 서비스업 재해자의 대부분을 차지, 지난해의 경우, 1월부터 11월까지 발생한 서비스업종 2만 7천 37명의 재해자 중 7대 서비스업종에서 2만 3천 771명의 재해자가 발생하여 87.9%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비스업종의 경우, 도소매 및 음식업 등 주로 소규모 사업장들로 타 업종에 비해 휴·폐업이 많고, 근로자의 잦은 이직 등으로 재해예방 관리가 쉽지 않다.

이에따라 안전보건공단은 현장 접점에 있는 서비스업의 6개 직능단체를 활용해 올해 전국 29만개 사업장에 대한 방문 기술지원에 나선다.

6개 서비스업 직능단체 : 대한주택관리사협회, 한국산업간호협회,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 한국건물위생관리협회, 대한영양사협회, 어린이안전학교

서비스업의 6개 직능단체의 수행요원 500여명은 음식점, 마트, 병원, 다중이용시설 등의사업장을 방문하고 위험성 평가와 안전보건자료 제공 등의 활동을 실시한다.

수행요원들은 사업장별 사용설비 등에 대하여 유해위험요인에 대한 개선대책을 제시하고, 사업주 요청시 근로자 안전보건교육실시, 작업환경개선 자금지원 안내, 현장 특성별 안전보건자료 등을 제공한다.

안전보건공단은 효과적인 기술지원을 위해 현장 수행요원들을 대상으로 중점 지원사항 공유와 사업에 대한 공감대 형성을 위해 2월 24일부터 3일간 천안 상록리조트에서 업무수행 교육을 실시했으며,

향후 기술지원 사업장에 대한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수행요원의 효과적인 기술지원과 제공자료의 적정성 등을 평가한다는 방침이다.

안전보건공단 박현근 서비스안전실장은 “서비스업은 국민생활과 밀접한 부분으로, 주로 소규모사업장이라는 특성상 안전보건에 취약하다”며, “공단은 정부 3.0의 취지를 살려 민간 직능단체와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재해감소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안전문화홍보실
    배준호
    052-703-0722
안전보건공단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안전문화홍보실
배준호
052-703-0722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노동  정책/정부  정부  정책  인천/경기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