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청 Logo
2016-02-26 06:00
중기청, 수출 유관기관 공동 ‘한중 FTA 종합대전’ 개최
대전--(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6일 -- 수출부진 타개를 위해 수출지원 기관들이 손잡고 자유무역협정(이하 FTA)로 기회가 넓어진 중국시장 진출 지원에 나섰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주형환)와 중소기업청(청장 주영섭)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이하 KOTRA), 중소기업진흥공단, 중소기업중앙회, 연구성과실용화진흥원, 무역협회 등과 함께 ‘한중 FTA 종합대전’ 수출상담회를 25~26일 코엑스에서 개최 중이다.

이번 사업에는 국내기업 1200여개사가 참가해 징둥상청, 쑤닝, 하이얼 등 중국바이어 및 투자가 230여개사와 협력 방안을 모색한다.

이번 상담회에서 가장 많은 바이어가 유치된 소비재관에서는 한·중 FTA 발효의 긍정적인 영향을 받는 식품과 화장품, 생활용품 등 핵심 소비재 수출을 위한 상담을 지원한다.

전국을 관할하는 유통망은 많지 않고, 성시별로 대표 소비재 유통망이 존재하는 중국의 특성을 고려하여, 22개 성시의 대표 유통망과 그에 연계된 수입 벤더를 동시에 초청하여 수출로 직결되는 상담을 지원한다.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방한한 유통망인 우샹량판의 리우구이핑 부총경리는 “그간 대리상을 통해 한국 상품을 수입해 왔으나, 앞으로는 직접 수입을 통해 가격경쟁력을 확보할 예정”이라며, “한-중 FTA를 통해 ‘48시간 이내 통관’이 가능해진 점을 활용해 우유, 해산물 등 단기보존 식품의 수입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중국은 지난해 ‘중국제조 2025’ 전략을 발표함으로써 ‘제조 대국’에서 ‘제조 강국’으로 발돋움하기 위한 청사진을 제시했다.

소재부품관에서는 이에 대응하기 위해 바이어의 첨단 소재부품, 신기술 수요를 발굴하여 한중 제조업 밸류체인 연계를 강화하는 상담회와 기술협력포럼을 진행한다.

한편, 밸류체인 연계 강화를 위해 정보기술(IT), 바이오, 문화컨텐츠, 화장품 등 중국 투자가의 관심도가 높은 분야에 대해 유망 국내기업을 대상으로 한 1:1 투자상담회도 진행되며, 2015년 9월 중국경제사절단 참가기업을 대상으로 한 후속 상담회도 개최된다.

개막행사에서는 KOTRA-중소기업진흥공단-무역협회가 공동 선정한 유망 소비재기업 300개사를 ‘e-파워 300기업’으로 위촉하였으며 소비재 수출 증가를 이끌 e-파워 300 기업의 수출 성과에 대해 3개 기관이 목표를 공동으로 설정해 지원할 예정이다.

함께 열린 ‘중국 소비재 시장 진출 전략 설명회’에서는 중국 대형 온·오프라인 유통망에 납품하는 유력 벤더와 식품, 화장품 등 주력 수출 분야 성공 기업을 연사로 초청하여 중국의 최근 소비재 수입 트렌드, 유망 품목, 진출 시 유의사항 등 생생한 진출 정보를 제공했다.

또한 행사장 내 컨설팅관에는 중국시장 진출을 위해 한중 FTA 활용, 지식재산권 보호, 연구개발(R&D) 지원 등 각 분야의 전문가가 상주하여 중국시장 진출을 위한 종합적인 컨설팅을 제공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중소기업청은 어려운 상황에서도 최선을 다하고 계신 수출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노력을 멈추지 않겠으며, 최대 시장인 중국수출 확대를 위해 유관기관과 함께 모든 역량을 투입하겠다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중소기업청
    해외시장과
    정기순
    042-481-6894
중소기업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중소기업청
해외시장과
정기순
042-481-6894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무역  정책/정부  정부  행사  대전/충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