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Logo
2016-02-25 15:33
신한금융투자, 원유 움직임 2배 추종하는 레버리지 ETN 신규상장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5일 -- 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강대석)는 원유관련 상품 중 최초로 기초자산 일간수익률 2배를 추종하는 ‘신한 레버리지 WTI원유선물 ETN(H)’을 25일(목) 유가증권시장에 신규 상장한다고 밝혔다.

‘신한 레버리지 WTI원유선물 ETN(H)는 기초자산인 WTI원유 선물 일간수익률을 2배수로 추적하는 업계 최초의 레버리지 ETN이다. 환헤지형 상품으로 향후 달러대비 원화 가치가 하락하더라도 수익률에 영향을 받지 않는다는 장점이 있다.

유가 레버리지 투자상품에 대한 국내 투자자들의 수요는 이미 상당한 수준이다. 예탁원 자료에 의하면 지난 2015년 미국 증시에 상장돼있는 ‘UWTI ETN(WTI 일간 수익률 3배수 추적)’의 국내 투자자 거래대금 규모는 9,600억원에 달한다. ‘신한 레버리지 WTI원유선물 ETN(H)’은 환율 변동에 따른 위험이 없는 만큼 이들 해외 직접투자 수요의 상당부분을 흡수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25일(목) 함께 상장되는 ‘신한 구리선물 ETN(H)’는 기초자산인 구리선물 일간수익률을 1배수로 추적, 구리가격 상승에 투자한다. 환헤지형 상품으로 환율 변동에 영향을 받지 않는다. 구리 가격 하락을 전망하는 투자자의 경우 이미 상장되어 있는 ‘신한 인버스 구리선물 ETN(H)에 투자하면 된다.

‘신한 ETN’에 관한 자세한 설명은 신한금융투자 ETN소개 홈페이지 혹은 고객지원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ETN은 기초자산 가격 변동에 따라 투자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신한금융투자 윤채성 에쿼티파생부 팀장은 “‘신한 레버리지 WTI원유선물 ETN(H)’은 유가상승은 예상하지만, 향후 원화가치 하락 등 환율 변동성이 부담스러운 투자자에게 유용한 투자수단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향후로도 투자자에게 매력적인 상품을 출시, ‘신한 ETN’을 통해 투자자의 수익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언론 연락처
  • 신한금융투자
    홍보실
    천성민
    02-3772-2590
신한금융투자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신한금융투자
홍보실
천성민
02-3772-2590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금융  증권  투자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