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W-재단, 피지 초대형 사이클론 ‘윈스톤’ 긴급구호 실시

출처: 더블유재단
2016-02-26 12:00
  • W-재단이 피지에 긴급구호를 실시한다

  • W-재단이 피지에 긴급구호를 실시한다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6일 -- 20일 시속 325km의 초대형 사이클론 ‘윈스톤’이 남태평양의 섬나라 피지를 강타하면서 강풍과 폭우로 인구의 절반 가량인 40만 명 이상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이에 W-재단은 즉시 비상팀을 가동하였고 현지 피해 상황 파악 및 긴급지원을 시작했다.

RATU INOKE KUBUABOLA 피지 외교부 장관에 따르면 사이클론 ‘윈스톤’으로 인해 42명(25일 기준)의 사망자가 발생하였고 8,000여명의 주민들이 집을 잃었으며, ‘윈스톤’의 직접적인 영향을 받은 피지 코로 섬은 성한 건물이 몇 채 남지 않을 정도의 사상 최악의 피해를 받았다.

피지 정부는 30일간의 국가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본격적인 피해 조사와 복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현재 W-재단은 피지정부의 요청을 받아 피지 기후난민들을 돕기 위해 26일 오전 주한 피지 대사관에서 필리모네 카우 (Filimone Kau) 주한 피지 대사와 함께 현지 피해 상황을 파악하고 필요한 구호 물품 수량 및 긴급, 중장기 구호 방안에 대해 논의하였다. 차후 본격적인 구호 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W-재단 개요
W-재단은 환경부 산하 공익 재단법인, 국제구호기관으로 세계적으로 다양한 기관 및 단체들과 협력관계를 맺고 있으며 동남아시아, 남태평양, 아프리카 등 기후난민 발생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구호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Global Climate Refugee Fund(GCRF)는 W-재단이 운영하는 국제기후난민구호기금으로 세계적으로 기후변화, 환경오염 및 자연재해로 인해 고통 받고 있는 기후난민을 대상으로 긴급구호, 연구 (식량 & 에너지) 및 기후난민 지역 지속 가능한 사업 개발을 주요 활동으로 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gcrfund.org
언론 연락처

W-재단
오종순 팀장
02-501-0059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