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Logo
2016-02-26 13:22
라인, 오토바이 택시 ‘고 젝’과 제휴…인도네시아 O2O 시장 본격 진출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6일 -- 모바일 메신저 라인이 오토바이 택시 서비스를 운영하는 1위 사업자 ‘고 젝(Go-JEK)’과 제휴를 진행하며, 인도네시아 O2O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했다고 밝혔다.

고 젝은 인도네시아 젊은 층이 가장 즐겨 사용하는 교통수단 중 하나인 오토바이 택시 서비스 운영 업체 중 가장 큰 규모의 사업자다. 평소 교통 체증이 심한 특성상, 인도네시아에서는 오토바이 택시가 가장 흔하게 활용된다.

고 젝은 인도네시아에서 최초로 라인의 ‘비즈니스 커넥트(Business Connect)’ 를 선보인다. 라인 비즈니스커넥트는 지난 2014년 2월, 일본에서 첫 선을 보인 서비스로, 단순 마케팅 메시지를 전달하는 기존 공식계정(Official Account)과는 달리 이용자와 직접적인 소통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라인 비즈니스커넥트를 통한 고 젝 호출은 매우 간단하다. 자신의 계정을 등록한 이후, 고젝 비즈니스커넥트 계정과의 대화창에서 이미지를 터치하면 바로 주변의 이용 가능한 고젝이 표시된다. 이후, 목적지와 예상 요금을 확인한 후, 고 젝 기사에게 전화나 메시지로 연락하면 손쉽게 고 젝을 이용할 수 있다.

현재 고 젝 라인 비즈니스커넥트 계정을 라인 친구로 추가한 이용자는 62만 명을 돌파했으며, 한 달 만에 하루 평균 고젝 비즈니스커넥트 호출 수치는 무려 750% 증가했다.

고 젝은 현재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발리 등 10개 도시에서 20만 대의 오토바이 택시를 운영하고 있다. 고 젝 측은 특히, 해당 도시에는 특히 새로운 IT 서비스에 대한 수용도가 높은 젊은 인구의 비율이 높아 이들을 중심으로 활발한 이용성을 보이는 라인과의 제휴에 큰 기대를 걸고 있다고 전했다.

라인플러스 사업개발실 조영진 리더는 “교통체증이 심한 인도네시아의 젊은이들이 가장 편리하게 생각하는 고 젝과, 1030 세대 이용자 간 트렌드로 자리잡은 라인이 결합해 좋은 성과를 내고 있다”며, “앞으로도 기업 및 중소상공인들이 라인을 통해 사업을 확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커뮤니케이션을 넘어선 O2O 플랫폼으로 자리잡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일본에서는 50여개 이상의 기업이 비즈니스커넥트 서비스를 도입했다. 특히, 음식 배달이나 금융 기관 중심으로, 사용자와 기업 간의 쌍방향 커뮤니케이션 기능을 톡톡히 활용하고 있다. 실제로, 세계적 피자 브랜드 ‘도미노 피자’는 비즈니스커넥트 도입 4개월 만에 순수 라인 메시지를 통한 피자 판매 매출이 1억 엔을 돌파해 큰 반향을 일으킨 바 있다.
네이버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네이버
홍보실
양하나
031-784-4197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모바일  제휴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