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글로벌 대중교통 앱 시티매퍼, 서울 출시

2016-02-26 15:30 | 시티매퍼
  • Citymapper 앱 화면

런던--(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26일 -- 시티매퍼(Citymapper Limited)가 세계 30개 주요 도시에서 서비스 중인 대중교통 정보 및 길찾기 애플리케이션을 서울에 출시했다.

서울은 2016년 1월 시티매퍼의 4000만 달러 시리즈B 투자 발표 이후, 회사의 도시 확장 계획 중 처음으로 출시되는 도시이다.

시티매퍼는 모든 교통수단을 하나로 통합한 앱으로, 오픈데이터와 자체 개발한 알고리즘을 접목해 필요한 경로를 실시간으로 빠르게 보여준다. 이와 더불어 대중교통을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내비게이션 기능, 위치 공유 기능, 출퇴근길 자동 알림 등의 독특한 기능을 제공한다.

◇대중교통용 스마트 내비게이션 기능

자동차용 내비게이션의 개념을 대중교통에 적용해 사용자의 현재 위치를 따라가면서 정거장 위치, 대기시간, 하차 알림 등 필요한 정보만을 실시간으로 제공한다. 애플워치, 안드로이드웨어 등 스마트워치도 지원해 번잡한 길에서 스마트폰을 꺼내지 않고도 손쉽게 안내받을 수 있다.

◇현재 이동위치 친구에게 공유 기능

‘실시간 위치 공유’ 기능으로 사용자의 현재 위치와 도착 시간을 카카오톡, 페이스북 등으로 친구에게 손쉽게 공유할 수 있다. 공유받은 사람은 지도에 사용자의 현재 위치와 예상 도착 시각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약속 장소로 이동할 때 상대편에게 단순히 ‘이제 출발한다’고 알리는 대신 사용하거나, 늦은 저녁 가족에게 안심 귀가용으로 사용 가능하다.

◇스마트 출퇴근길 기능

오늘의 출퇴근길에 대해 알림을 받을 수 있다. 평소에는 출퇴근 시간이 다가오면 예상 도착시간을 보여주는데, 만약 오늘 출퇴근길에 문제가 있는 경우 대안 경로를 이용하라고 알려준다. 안드로이드 폰 사용자는 이동 중 버스⋅지하철 정보와 도착 시간을 잠금화면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다.

◇지하철 출구까지 최단 거리 탑승 위치 정보

기존 앱에는 환승이 있는 경우에만 ‘빠른 환승' 탑승 위치를 보여준다. 시티매퍼는 이뿐만 아니라 지하철역 출구까지 가장 빨리 나갈 수 있는 탑승 위치 정보도 제공한다.

시티매퍼 아즈맷 유수프 대표는 “런던, 홍콩, 뉴욕 등 세계 각지 시민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앱을 서울에서도 제공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오픈데이터와 모바일 기술을 바탕으로 서울 지역의 도시 생활자들에게도 새로운 차원의 편리한 대중교통 경험을 보여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서울에서는 수도권전철 전 노선, 버스, 서울자전거 따릉이, 남산 케이블카, 인천공항 자기부상철도 등 모든 대중교통 수단을 지원한다. 시티매퍼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교통수단과 지역을 늘려나갈 계획이다.

시티매퍼 앱은 홈페이지에서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시티매퍼 개요
글로벌 대중교통 내비게이션 업계의 선두주자 Citymapper는 2010년 영국 런던에서 설립된 후 교통 오픈데이터와 모바일 기술을 접목한 도시 내비게이션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여 세계 주요 도시에 출시하고 있다. TechCrunch Europas의 2015년 그랑프리 대상, GSMA Mobile World Congress의 2014년 최고의 모바일 앱, 런던디자인박물관의 2014년 올해의 디자인 등 각종 모바일 업계 관련 수상을 자랑하며 교통 앱 카테고리에 새로운 역사를 써 나가고 있다.

보도자료 출처: 시티매퍼

Citymapper
대한민국 담당팀
김환웅 매니저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해외 보도자료 배포

비지니스 와이어와 업무 제휴를 통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드립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보도자료를 발표할 계획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