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G유플러스-ADT캡스-게이트맨, IoT 보안시장 진출

출처: LG유플러스 (코스피 032640)
2016-03-02 09:00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02일 -- LG유플러스와 ADT캡스, 게이트맨이 손잡고 월 2만 원 대로 이용 가능한 IoT 기반의 차별화된 가정용 보안 서비스를 업계 최초로 선보인다.

IoT 서비스 20만 가구를 돌파하며 국내 홈 IoT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LG유플러스는 글로벌 1위 보안전문 브랜드 ADT캡스, 국내 1위 도어락 브랜드 게이트맨과 제휴해 IoT 기술과 출동경비, 도어락을 결합한 가정용 보안서비스 ‘IoT 캡스’를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인 ‘IoT캡스’는 작년 8월부터 3사가 사업제휴를 맺고 준비한 서비스로, 주거시장에 맞춰 이용의 편리함과 보안기능은 강화하는 한편, 가격은 1/3 수준으로 대폭 낮춘 것이 특징이다.

IoT캡스는 게이트맨 최신형 도어락과 ADT캡스 출동경비, LG 유플러스의 IoT 기기 및 기술을 기반으로 ▲현관 잠금 ▲침입감지 ▲경보 알림 ▲출동경비 등 보안은 물론 ▲IoT를 통한 스마트폰 원격제어까지 가능하다.

게이트맨이 제공하는 최신형 도어락을 통해 현관 잠금은 물론, 침입자가 발생했을 경우 LG유플러스의 IoT 허브가 도어락의 강제 열림이나 파손을 감지해 경보 사이렌과 동시에 ADT캡스 출동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또 창문을 통해 외부 침입이 감지되면 ‘IoT 열림감지센서’에서 고객의 스마트폰으로 침입 알림을 보내, ADT보안요원 출동을 요청할 수 있다.

IoT스위치, 플러그 등을 함께 사용할 경우 원격으로 집안의 TV나 거실 등을 켜 집에 사람이 있는 것처럼 보이는 것도 가능하다.

특히 보안기업의 출동 서비스가 포함된 가정용 보안서비스가 월 6~7만원 수준인 반면, ‘IoT캡스’는 월 28,600원(VAT포함)에 이용이 가능하다.

이 이용요금에는 게이트맨의 최신형 도어락은 물론 음성인식과 침입감지 시 사이렌 기능이 포함된 IoT 고급형 허브, IoT스위치, IoT플러그, 열림감지센서 2개 등 총 6종의 단말기 가격과 이용금액도 포함됐다.

서비스 가입 시 제공되는 보안 서비스는 도어락 파손 시 자동출동 무제한, 고객요청 출동 서비스(연 1회 무료)가 기본으로 제공된다. 고객 요청 출동을 추가할 시에는 별도의 요금이 발생된다.

ADT캡스 김진태 전략기획본부장은 “이번 IoT캡스는 부담스럽지 않은 가격대로 우리 집 안전을 든든하게 할 수 있다는 것에 가장 큰 장점이 있다”라며, “이번 IoT캡스 출시로 아직까지 보편화되지 않은 국내 가정용 보안 시장 공략을 더욱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LG유플러스 IoT서비스부문 안성준 전무는 “통신과 보안 서비스가 만나 기존 산업에서는 할 수 없었던 차별화된 고객가치를 새롭게 창출했다”라며, “향후에도 다양한 산업분야와의 협력을 강화하고 지능형 IoT 서비스를 도입해 IoT분야를 지속적으로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IoT캡스는 이달 3일부터 LG유플러스의 전국 직영점과 대리점에서 가입이 가능하며, LG유플러스의 고객센터(국번 없이 101)에서도 신청할 수 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4월 말까지 신규가입 3,000명을 대상으로 이용요금을 월 8,800원(VAT포함) 할인해주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언론 연락처

LG U+
홍보팀
070-4080-3386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