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인천시-산둥성, 산둥성서 ‘제1회 우호협력 연석회의’ 열어

2016-03-02 10:14 | 인천광역시청

인천--(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02일 --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와 중국 산둥성(성장 궈수칭, 郭樹淸)이 주요 정책을 공유해 상생 협력을 강화한다.

인천시는 3일부터 5일까지 2박 3일 일정으로 중국 산둥성에서 인천시-산둥성간 ‘제1회 우호협력 연석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석회의는 한·중 FTA 체결에 따른 지방정부 간 실질적 교류를 극대화하기 위해 2014년 11월 12일 체결한 ‘인천시-산둥성간 공동 협력 강화 비망록’과 2015년 11월 16일 체결한 ‘우호협력 연석회의 메커니즘 구축에 관한 비망록’을 이행하는 첫 번째 회의다.

연석회의는 인천시 투자유치단장과 산둥성 외사판공실 주임을 단장으로 각 분야의 과장이 책임자로 구성된다. 앞으로 매년 1회씩 인천시와 산둥성이 번갈아가며 교대로 개최한다.

이번 연석회의에서는 물류, 경제무역, 관광, 문화를 비롯해 한·중 FTA 분야의 주요 추진업무 등 정책을 공유하고, 교류사업 협의를 통해 상생 협력사업 발굴에 초점을 둘 예정이다.

이를 통해 앞으로 각 분야에서 폭넓은 교류와 실질적인 협력을 강화해 공동발전 추진의 토대로 삼는다는 구상이다.

한편, 2004년 인천시와 우호도시결연을 체결한 중국 산둥성은 지리적으로 한국과 가장 근접해 한국 국민과 한국 상품이 중국으로 들어가는 대표적 관문 도시다. 2014년 11월 유정복 시장이 취임 후 가장 먼저 방문할 정도로 인천이 매우 중시하는 교류협력 파트너 도시이다.

보도자료 출처: 인천광역시청

인천광역시청
중국협력담당관
김은정
032-458-7292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