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자치부 Logo
2016-03-02 13:10
행자부, 인니 자카르타에 전자정부 협력센터 개소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02일 -- 인도네시아에 한국형 전자정부의 동남아시아 수출을 위한 거점이 마련된다.

행정자치부가 2일 오전(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홍윤식 행정자치부장관과 유디 크리스난디(Yuddy Chrisnandi) 인도네시아 행정개혁부 장관, 인도네시아 전자정부 관계자, 한국과 인니 정보기술(IT) 업계 종사자가 모인 가운데 한-인도네시아 전자정부 협력센터를 개소했다.

한-인니 전자정부협력센터는 ‘14년 12월 대한민국 박근혜 대통령과 인도네시아 조코 위도도 대통령간 정상회담에서 전자정부 협력강화에 합의한 데 따른 것으로, 유디 크리스난디(Yuddy Chrisnandi) 행정개혁부 장관의 한-인니 전자정부 협력센터 개설제안에 따라
작년 8월 한-인니 제 2차 전자정부 공동위원회에 한-인니 전자정부 협력센터 구축 및 운영에 대한 양해각서(MOU)가 체결되어 이번에 정식 개소하게 됐다.

협력센터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행정개혁부 청사 4층에 개설되어 ‘18년 12월까지 3년간 운영될 예정으로 양국이 전자정부 공무원 및 전문가를 파견하여 인니정부와 전자정부 공동연구, 전자정부 컨설팅, 전자정부 역량강화 프로그램 등을 수행할 예정이다.

이번 한-인니 협력센터는 양자면담 등 단순협력를 넘어 인니정부가 국가핵심과제인 행정개혁·전자정부 협력 파트너로 대한민국을 선택한 데 큰 의미가 있다.

또한 다국적 기업의 각축장이 된 거대 인니시장에서 센터가 우리기업과 인니정부간 소통창구 역할을 함으로써 인니 및 주변 동남아국가로의 전자정부 수출 확대가 기대된다.

(모범사례) 우즈벡은 협력센터가 설립되기 전인 ‘12년까지 전자정부가 누적 1,500불 수출되었으나 협력센터설립 이후 18,525만불을 수출하였으며, 인근 국가인 키르키즈스탄도 전자선거시스템(’15년, 약 300만불)을 도입함

우리나라 전자정부의 인도네시아 진출은 지난 2007년 전자특허시스템을 컨설팅하면서 첫발을 뗐다. 이후 ▲국가재정시스템(‘09년, 4300만불) ▲치안관리시스템(’15년, 7200만불) 등 시스템이 수출되며 진출에 속도가 붙고 있다.

하지만 여전히 우리나라 전자정부의 진출 여지가 많다. 부존자원이 많고 인력이 풍부해 성장잠재력이 크지만, 행정비효율 등 사유로 충분한 성장을 이루지 못하고 있는 국가가 부지기수다. 따라서 이번에 설치된 협력센터는 우리나라 전자정부가 인도네시아를 포함한 동남아시아 수출을 확대하는 거대한 마중물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협력센터 개소를 기념하여 2일 오후에는 홍윤식 장관이 인니 행정개혁·전자정부를 담당하는 고위급 및 중간 관리자 등 150여 명의 인니 공무원을 대상으로 ‘정부혁신과 정부3.0’을 주제로 한국의 전자정부 경험과 성공 노하우를 소개하였다.

한-인니 전자정부협력센터에 우리기업이 가지는 기대도 컸다.

같은 날 열린 인니 진출 한국 정보통신기술(ICT)기업 간담회에서, 오승환 인니ICT 협회장은 “해외 사업 중 가장 어려운 점은 현지정부와 네트워킹”이라며, “협력센터가 인니정부와 우리 ICT기업간 가교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홍윤식 행정자치부장관은 “한-인니 전자정부협력센터는 인니의 전자정부 수준을 발전시켜 조코위 정부의 공약인 깨끗하고 효율적인 민주정부를 실현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며, “인니 협력센터가 인니 뿐 아니라 동남아 지역의 전자정부 해외진출 거점으로 자리잡도록 우리 ICT기업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행정자치부
    글로벌전자정부과
    사무관 강찬우
    02-2100-3947
행정자치부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행정자치부
글로벌전자정부과
사무관 강찬우
02-2100-3947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정책/정부  정부  설립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