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청 Logo
2016-03-02 16:16
경남도, ‘경남 하이트랙’ 확대 개설
창원--(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02일 -- 경남도가 2일 오후 3시 도정회의실에서 홍준표 도지사를 비롯하여 기업체 대표와 특성화고등학교 교장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남 하이(Hi)트랙’ 개설 협약식을 개최하고, 32개 트랙을 새로 개설(11개 고등학교 98명 참여)한다.

이날 협약식을 가진 ‘경남 하이(Hi)트랙’ 사업은 ‘서민이 행복한 사회 실현’ 이라는 도정기조에 맞추어, 특성화고 학생들의 노동시장으로의 원활한 조기진입 시스템을 구축하여, 학벌이 아닌 능력중심의 취업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지난해 경남도가 전국 최초로 시행하여 확대해 오고 있는 사업이다.

경남도는 특히 올해부터 “경남 하이(Hi)트랙” 협약이행 기업에 대해 채용장려금과 중소기업육성자금 이차보전 우대 등 인센티브*를 지원하여 기업의 고용의지와 경쟁력을 제고 하여 고졸자 취업을 활성화 해 나갈 계획이다.

인센티브

채용장려금 : 3개월이상 고용유지자 1명당 연간 최고 300만원(30만원×10개월)

중소기업 육성자금 융자지원(경영안정자금 최대 4억원, 시설자금 최대 8억원) : 이차보전 2%(일반기업 1.5%)

이번 협약에 참여한 기업은 ▲창조경제를 선도할 제조업 혁신분야로 주목받고 있는 3D프린터 제조업체인 ㈜대건테크와 ㈜이조 ▲‘2015년 철탑산업훈장’ 포상과 ‘500만 불 수출의 탑’ 수상 기업인 ㈜고려이노테크, ▲지역 경제발전과 고용창출에 기여하고 있는 ㈜연암테크, ㈜위딘 ▲국내 유일의 자동 비파괴 검사설비 종합제작업체인 엔디티엔지니어링(주) 등 32개 기업이다.

홍준표 도지사는 협약식에서 “어려운 경영여건 속에서도 우리 사회의 최우선 과제인 청년 취업난 해소를 위해 애쓰는 기업인들에게 감사드린다”며 “‘경남 하이(Hi)트랙’사업을 통해 최고의 복지인 ‘일자리’와 ‘기업지원’을 연계한 선순환 고용복지 모델을 구축하여 서민층 일자리 확충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강조했다.
  • 언론 연락처
  • 경상남도청
    청년일자리담당
    전종호 주무관
    055-211-3323
경상남도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경상남도청
청년일자리담당
전종호 주무관
055-211-3323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취업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정책  부산/울산/경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