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경제인연합회 Logo
2016-03-03 15:00
전경련, 이집트 대통령 방한 계기 제9차 한·이집트 경제협력위원회 개최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03일 -- 전국경제인연합회(이하 ‘전경련’) 알시시 이집트 대통령의 한국 방문을 계기로 제9차 한·이집트 경제협력위원회를 개최하였다. 이어진 경제5단체 만찬 자리에서 허창수 전경련 회장이 대이집트 경영애로 요인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한·이집트 경제협력 확대를 위한 제언’을 전달했다.

◇제9차 한·이집트 경협위, 인프라구축 MOU체결식도 열려

한편, 전경련은 3월3일(목) 이집트기업인연합회(EBA, Egyptian Businessmen’s Association, 위원장 : 라우프 카말 가보우르 GB오토 회장)와 함께 제9차 한·이집트 경제협력위원회를 개최하고 인프라·플랜트분야에 대한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하였다.

한국측 위원장을 맡고 있는 허명수 GS건설 부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95년 국교 수립이후 20년 사이에 양국은 교역액이 5배, 투자는 8배가 증가했다”며, “이집트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대규모 인프라 구축사업에 필요한 기술력과 개발경험이 한국기업들에게는 있다는 점에서 한국은 이집트의 더 없이 좋은 파트너”라고 강조했다.

회의 종료 후에는 알시시 이집트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양국 경제계간 협력을 다짐하는 서명식이 열렸다. 두산중공업이 전력신재생에너지부, 수에즈운하경제지구(Suez Canal Economic Zone)와 함께 석탄화력발전플랜트와 담수플랜트 사업에 대한 양해각서를 각각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석탄 화력 발전 사업을 기획에서 건설, 금융까지 제공하여 가스발전에 국한돼 있던 이집트의 발전 연료 다변화 정책에 기여할 계획이다. 대우인터내셔널·현대중공업도 전력재생부, Sewedy전력시스템과 함께 전력송전네트워크 분야 협력에 대한 양해각서를 각각 체결했다. 이외에도 대한상의가 이집트상의 등과 경제협력 확대를 위한 양해각서에 서명했다.

한-이집트 경협위는 한국측에서 허명수 위원장, 최광철 SK건설 대표이사 등 84명이, 이집트측에서는 가보우르 위원장(GB 오토 회장), 헤이칼 씨타델 회장 등이 60여명이 참석하였다.

만찬에는 한국측에서 허창수 전경련 회장, 강호갑 중견련 회장, 이동근 대한상의 부회장, 김정관 무역협회 부회장, 송재희 중기중 부회장 등이, 이집트측에서는 알시시 이집트 대통령, 샤메 슈크리 외교부 장관, 모하메드 셰이커 전력신재생에너지부 장관, 사하르 나스르 국제협력부 장관 등 총 150여명이 참석하였다.
  • 언론 연락처
  • 전국경제인연합회
    지역협력팀
    이동진 과장
    02-3771-0319
전국경제인연합회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전국경제인연합회
지역협력팀
이동진 과장
02-3771-0319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경제동향/정책  기업 경영  행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