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삼성서울병원-북경명덕병원, 협약식 체결

출처: 삼성서울병원
2016-03-07 09:58
  • 지난 4일 삼성서울병원과 중국 북경명덕병원이 협력병원 협약식을 체결했다. 사진 왼쪽 천 페이 북경명덕병원 원장, 이준혁 삼성서울병원 대외협력실장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07일 -- 삼성서울병원은 3월 4일 중국 북경에 위치한 '북경명덕병원(北京明德醫院, Oasis International Hospital)과 협력병원 협약식을 체결했다.

삼성서울병원 대외협력실장 이준혁 교수, 박희철 교수 등 방문단은 지난 3월 4일 오후 명덕병원을 방문해 대회의실에서 의료진 교류, 진료 협력 등 다방면의 협력과 관련 협력병원 협약체결 및 현판전달식을 진행했다.

이번 제휴로 북경명덕병원은 중국내 한국인 진료를 확대하고, 삼성서울병원은 북경명덕병원에서 치료가 어려운 암, 심장뇌혈관 등 중증환자의 진료를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향후 한국에서 진료받은 중국인 환자의 후속 치료를 북경명덕병원이 담당해 한중 병원간 상호 환자 의뢰를 통해 상생 발전하는 새로운 협력모델을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그 외에 중국과 한국간 의료서비스에서 상호 협력이 가능한 부분의 본격적 협력 및 필요 시 북경명덕병원 의료진들의 삼성서울병원 연수 등, 다각적 분야에서 협력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북경명덕병원은 중국 최대 LCD 제조기업인 BOE그룹에서 투자하여 '12년 설립한 민영 병원으로서 31개 진료과 60병상인 소규모 병원이지만 미국, 영국, 일본, 프랑스 등 선진국 의료진을 확보하고, 100% 1인실로 병상을 운영하고, 멤버쉽 기반 프리미엄 서비스 등을 제공하여 외국인 환자 비중이 60%에 육박하는 북경內 유명 국제병원으로 정평이 나 있다.

또한 향후 합비(合肥), 중경(重庆) 등 북경(北京) 외 지역에서도 1,000병상 이상의 대형 병원을 건립 中으로 전국적 진료서비스망을 확대하여 대형 민영병원으로 성장을 추진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번 협약을 총괄 진행한 삼성서울병원 이준혁 대외협력실장은 "이번 북경명덕병원과의 협력을 기반으로 중국 의료서비스에 관한 다양한 경험을 쌓고 이를 토대로 지속 증가하고 있는 중국과의 의료사업에 좀 더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갈 예정이라고 협약의 의의를 설명했다.

언론 연락처

삼성서울병원
커뮤니케이션팀
02-3410-3041,3042,3043,3066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삼성서울병원
커뮤니케이션팀
02-3410-3041,3042,3043,3066
이메일 보내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