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특허청 “자동차 헤드업 디스플레이 특허출원 증가세”

출처: 특허청
2016-03-07 12:00

대전--(뉴스와이어) 2016년 03월 07일 -- 자동차 앞 유리에 속도, 내비게이션 안내 등 주행 정보를 표시해 주는 장치를 헤드업 디스플레이(HUD, Head-Up Display)라고 한다.

특허청(청장 최동규)에 따르면, 최근 10년(‘06~15년)간 자동차 헤드업 디스플레이 관련 특허출원은 총 504건으로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다.

그간 헤드업 디스플레이는 하프 미러(반사 필름)를 자동차 앞유리측 일부에 설치하고, 하단에서 조사되는 영상을 반사하여 주행 속도, 방향 지시 등 간단한 주행 정보를 제공하는 방식이 주로 이용되었다.

그러나 최근에는 자동차 앞 유리에 투명 디스플레이를 설치하고, 전방 카메라, GPS 및 각종 센서와 연동하여 주행 정보를 직접 표시하는 방식이 도입되고 있다.

주요 출원인으로는 현대자동차가 53건으로 가장 많고, 현대오트론(33건), LG전자(28건), 덴소(日, 22건) 순으로 특허출원을 많이 하고 있었다.

한편, 출원 주체별로는 내국인이 303건(60.1%), 외국인이 201건(39.9%)을 차지하였고, 내국인 중에서는 대기업(164건, 32.5%), 중소기업(81건, 16.1%), 개인(31건, 6.2%) 순으로 출원을 많이 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세부 기술별로 보면, 헤드업 디스플레이 구조 및 배치 관련 기술(172건, 34.1%), 광학 기술(132건, 26.2%), 주행 환경 인식 기술(71건, 14.1%) 등이 주를 이루었다.

특허청 김재문 디스플레이기기심사팀장은 “스마트 자동차 시대를 맞아 자동차에 IT 기술이 본격 접목되고 있다. 헤드업 디스플레이의 보급으로 자동차 디스플레이 시장이 크게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kipo.go.kr
언론 연락처

특허청
특허심사3국 디스플레이기기심사팀
이옥우
042-481-8236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특허청
특허심사3국 디스플레이기기심사팀
이옥우
042-481-8236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